람보르기니 박물관, 구글 맵으로 투어한다
람보르기니 박물관, 구글 맵으로 투어한다
  • 박진솔 기자
  • 승인 2013.10.14 11: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강의 성능을 자랑하는 세계적인 슈퍼 스포츠카 브랜드 오토모빌리 람보르기니가 구글 맵 기술을 활용해 이탈리아에 위치한 람보르기니 박물관의 가상 투어 시스템을 제공한다고 14일 밝혔다.

올해로 창립 50주년을 맞은 람보르기니는 그간의 역사를 한눈에 볼 수 있는 컬렉션을 갖춘 람보르기니 박물관의 웹 투어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1963년 설립 이후 ‘메이드 인 이태리’의 상징이 된 람보르기니 브랜드의 발자취를 전 세계 곳곳에 알릴 수 있게 됐다.

이제 인터넷을 사용할 수 있는 이들이라면 누구나 시간과 장소에 구애 받지 않고 이탈리아 산타가타 볼로냐에 위치한 람보르기니 박물관을 360도 파노라마 뷰로 관람 할 수 있다.

1500m², 2층 크기의 박물관에 현재 전시중인 차량들로는 미우라, 쿤타치, 디아블로와 무르시엘라고와 같은 유명 모델부터 독특한 프로토 타입, 한정판 모델, 레이싱 카와 선박 기관까지 포함되어 있다. 

또한 방문자들은 20대만 한정 생산된 레벤톤과 세스토 엘레멘토, 4도어 세단 컨셉카인 에스토크와 같이 람보르기니 모델 중에서도 흔히 볼 수 없는 차량들의 실내 뷰를 살펴 볼 수도 있다.

람보르기니는 구글의 스트리트 뷰 기술을 기반으로 개발된 이 혁신적인 가상 투어 서비스를 이탈리아 럭셔리 카 브랜드 중 최초로 제공한다.

이 서비스는 PC, 태블릿 그리고 휴대폰 등 인터넷이 가능한 모든 기기에서 인터넷 브라우저와 구글 맵 어플을 통해 가능하다. 람보르기니 박물관 가상 투어를 경험하려면 다음의 주소를 클릭하면 된다. 

람보르기니 구글맵 (http://lam.bo/peeic).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