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 대전ㆍ대구 중고차 전시장 오픈
BMW, 대전ㆍ대구 중고차 전시장 오픈
  • 박진솔 기자
  • 승인 2012.11.13 11: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BMW 코리아는 공식 딜러인 코오롱모터스가 인증중고차 전시장인 BMW 프리미엄 셀렉션 전시장을 대전과 대구 지역에 새롭게 오픈했다고 13일 밝혔다.

BMW는 서울 양재동, 청주, 인천, 부산, 일산에 이어 이번에 대전과 대구에 BPS 전시장 새롭게 설립함으로써 총 7개의 BMW 인증중고차 전시장을 보유하게 됐다.

새로 오픈하는 대구 BPS 전시장은 연면적 504㎡으로 40대 차량 전시가 가능하며 대전 BPS 전시장은 연면적 300㎡로 20대의 차량의 전시가 가능하다.

대전과 대구 BPS 전시장 모두 대규모의 중고 자동차 매매 단지에 위치해 있으며 건물 내 다양한 중고차 관련 업체들이 들어서 있어 간편한 원스톱 거래가 가능하다. 또한 두 전시장은 교통의 요지에 위치해 해당 지역 이외에 충남, 전남, 전북, 경북지역의 고객들이 방문하기에도 편리하다.

BPS는 BMW 수입중고차 구입 희망 고객을 위해 무상보증과 할부금융서비스 등 신차 구매와 동일한 서비스를 제공하는 중고차 거래 서비스다. 중고차 거래 시 발생하는 복잡한 금융 상품 승계를 안심하고 손쉽게 해결할 수 있으며 신차와 마찬가지로 담당 영업사원을 통해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BMW 프리미엄 중고차 매매 웹사이트(www.BPS.co.kr)에서도 매물 확인이 가능하다.

김효준 BMW 코리아 대표는 “BMW 신차 고객만큼 중고차 구매 고객들에게 역시 프리미엄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BPS 전시장에서도 BMW 신차 전시장과 같이 세련되고 편안한 분위기를 경험해 보시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