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지엠, 5월 총판매 2만4778대 '전년 대비 39.7% 감소'
한국지엠, 5월 총판매 2만4778대 '전년 대비 39.7% 감소'
  • 김훈기 기자
  • 승인 2020.06.01 15: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지엠 쉐보레가 지난 5월 한 달간 국내 5993대, 해외 1만8785대 등 글로벌시장에서 2만4778대를 판매해 전년 동월 대비 39.7% 감소한 실적을 기록했다.

1일 한국지엠에 따르면 지난달 내수 시장은 쉐보레 스파크가 총 2065대가 판매되며 한국지엠의 내수 실적을 견인했으며, 쉐보레 말리부는 총 822대가 판매되며 올해 들어 월 최대 판매 기록을 세웠다.

또한 쉐보레 트레일블레이저는 5월 한 달간 내수 판매 956대를 기록하고 한국지엠은 정부의 개별소비세 인하 정책이 적용되는 마지막 달인 6월을 맞아 트레일블레이저 내수 물량 확보를 통한 판매 활성화에 적극 나설 계획이다. 트레일블레이저는 지난 4월 누적 수출 5만대를 달성하며 한국지엠의 경영 정상화 전망을 밝히고 있다.

이 밖에 쉐보레 콜로라도는 전월 대비 21.3% 증가한 총 478대가 판매되며 실적 호조를 이어갔다. 콜로라도는 한국수입자동차협회(KAIDA) 집계 기준 올해 1~4월 수입차 판매 누계 베스트셀링카 4위에 오르는 등 국내 유일의 정통 아메리칸 픽업트럭으로서의 입지를 굳건히 하고 있다.

쉐보레 트레일블레이저, 이쿼녹스, 트래버스가 이끄는 RV 모델 판매는 전년 동월 대비 43.1% 증가했다. 카마로 SS, 볼트 EV, 이쿼녹스, 트래버스, 콜로라도 등 쉐보레 수입 모델은 8개월 연속 1000대 이상의 월 판매량을 기록했다.

지난달 수출은 경승용차 4905대로 전년 대비 58.9% 감소, RV 및 중대형 승용차는 각각 1만2955대, 925대가 선적되어 40.3% 감소, 76.9% 상승한 실적을 기록했다. 전체 수출 실적은 전년 대비 45.3%, 전월 대비 14.8% 감소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