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류세 인하 후, 제주도 휘발유 가격 가장 많이 내려
유류세 인하 후, 제주도 휘발유 가격 가장 많이 내려
  • 김흥식 기자
  • 승인 2018.11.20 09: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부의 유류세 인하로 전국 주유소의 휘발유 가격이 소폭 내린 것으로 나타났다. 주유소 가격 정보를 분석해 제공하는 오일나우에 따르면 전반적으로 기름값이 내리고는 있지만 아직 유류세 인하분이 모두 반영되지 않은 주유소는 33%인 것으로 나타났다.

유류세 인하 이후 2주간 전국 1만1440개 주유소 가격 정보 빅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19일 휘발유 가격 기준 전국 주유소의 98%가 5일 대비 기름값을 인하했지만, 그 중 67%(7618곳)만 유류세 인하분(123원) 이상 가격을 내렸다.  

나머지 33%(3822곳)는 아직 기름값을 인하하지 않거나 유류세 인하분을 반영하지 않았다. 휘발유 기준 평균 인하폭이 가장 적게 나타난 곳은 전라남도(125원)로 인하폭이 가장 큰 제주시(170원)보다 45원 적었다. 

19일 기준 전국 평균 유가는 휘발유 1552원, 경유 1405원으로 유류세 인하 전보다 각각 139원, 89원 내린 것으로 나타났다. 최근 우리나라 원유 수입의 대부분을 차지하는 두바이유도 하락세여서 국내 유가는 더 내릴 것으로 보인다. 

한편 오일나우 R&D팀은 “국내유가가 당분간 하락할 것으로 예측되지만 매일 기름값이 변동하기 때문에 주유 직전에 내 위치 인근의 주유소 가격을 확인하는 것이 합리적인 소비”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