쏘카, 고객 안전 최우선...BMW 리콜 차종 서비스 중단
쏘카, 고객 안전 최우선...BMW 리콜 차종 서비스 중단
  • 정호인 기자
  • 승인 2018.08.03 15: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쏘카(www.socar.kr)는 이달 1일부터 고객 안전 보호를 위해 BMW 코리아 리콜 대상 차종에 대한 서비스를 중단했다고 밝혔다.

쏘카는 고객 안전 최우선 원칙에 따라 이와 같은 결정을 내렸으며 보유하고 있는 BMW 차종 520d, X3 총 56대 전량에 대한 차량 대여 서비스를 중단했다. 

사전 예약된 차량에 대해서는 개별 연락을 통해 다른 차량으로의 예약 변경, 환불 등 고객 이용이 원활하게 이루어 지도록 빠르게 후속 조치를 완료했다.

쏘카 박진희 사업본부장은 “고객의 안전에 직결된 문제인 만큼 즉각적인 조치를 결정했다.”며 “고객들이 안심하고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최우선적으로 고객 안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