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토헤럴드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 추가
최종편집 : 2017.6.29 목 13:43
오토헤럴드
신차소식신차뉴스
덩치 키우고 과감해진 6세대 폴로 완전 공개
최정희 인턴기자  |  reporter@autoherald.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6.19  17:28:36
   
 

폭스바겐 신형 6세대 폴로가 공개됐다. 디자인은 원숙해졌고 차체 크기를 늘리는 한편 파워 트레인이 다양해졌다. 6세대 폴로는 2009년 5세대 이후 8년 만에 업데이트된 모델로 폭스바겐 소형차 폴랫폼인 MQB A0에 올려졌다.

신형 폴로는 높이를 제외한 모든 사이즈에 변화를 줬다. 전장은 4053mm로 이전 보다 81mm 길어졌고  전폭과 축간거리를 각각 69mm, 94mm 늘려 무엇보다 실내 공간이 넉넉해졌다. 트렁크 공간도 280ℓ에서 351ℓ로 크게 확장됐다.

외관은 더욱 멋스럽게 꾸며졌다. 머슬러 프런트 엔드에 C-자형 LED 주간 주행등이 사용됐고 리어 엔드는 이전보다 스퀘어 엣지(square-edged)를 더 강조했다. R-라인은 두툼한 공기 흡입구, 리어 디퓨저, 루프 스포일러로 스포티한 느낌을 강조했다.

넓어진 실내에는 새로운 시스템과 사양이 추가됐다. 디지털 트렌드에 맞춰 설계된레이아웃은 트림에 따라 6.5인치에서 최대 8인치까지 적용되고 새로운 글래스 터치스크린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이 상단 대시보드 위에 배치됐다. 

   
 

폴로에 처음 등장한 폭스바겐의 액티브 인포 디스플레이(Active Info Display)는 더욱 선명한 레이아웃으로 감쌌다. 스티어링 휠 컨트롤도 새로 디자인된 것이다. 최고 사양에는 앰비언트 조명이 사용됐고 모든 표면의 질감을 개선해 고급스러운 느낌을 갖게 했다.

가격은 독일 기준 엔트리 트림이 1만 2975유로(한화 약 1647만원)부터 시작된다. 엔트리 모델은 14인치 알로이 휠, 속도 제한장치, 보행자 감지 및 프런트 어시스트 기능이 포함된 시티 세이프티 기능이 적용됐다.

어댑티드 크루즈 컨트롤, 풀 LED 헤드라이트, 어댑티드 댐퍼, 파노라마 선루프 및 사각지대 감지 장치 등의 고가의 사양은 최고급형 트림에 포함될 예정이다. 엔진 라인업은 4개의 가솔린과  2개의 디젤 엔진으로 구성됐다. 

   
 

가솔린 엔진은 65마력의 1.0ℓ 가솔린, 95마력과 114마력의 최고 출력을 내는 1.0ℓ 터보, 148마력의 1.5ℓ 4기통 직접 분사 타입이 제공된다. 디젤엔진은 1.6ℓ TDI로 각각 80마력과 95마력을 발휘하는 라인업이 제공된다. 

최고 사양의 폴로 GTI도 공개됐다. 폴로 GTI는 2.0ℓ TSI 터보 가솔린 엔진을 탑재해 197마력을 낸다. 엔진에 따라 5단 및 6단 수동변속기 및 7단 자동 DSG가 제공되며 모든 폴로에는 스톱 앤 고와 회생 제동 시스템이 기본으로 제공한다. 

6세대 폴로에서는 3도어를 볼 수 없다. 판매량 감소로 더 이상 만들어 내지 않겠다는 것이 폭스바겐의 방침이다. 신형 폴로는 오는 9월 프랑크푸르트 모터쇼에서 데뷔할 예정이며, 오는 11월 영국 판매를 시작으로 글로벌 시장에 단계적으로 투입된다.


페이스북
< 저작권자 © 오토헤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부위별 포토]
사진을 클릭하면 더 큰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최정희 인턴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공식 출시전 유출된 BMW 신형 ...
신형 X3 완전공개, 라인업 최초 M 퍼포먼스 추가
기아차 텔룰라이드 IDEA 디자인상 수상
낯선 쿠페와의 조우, 메르세데스 벤츠 GLC 220...
또 하나의 강력한 슈퍼카 페라리 488 GTO
5000대 사전계약 돌풍 ‘코나’.. 27일 본격...
기아 스토닉 1900만 원대, 복합연비 17.0km...
현대차, 마블 협업 코나 아이언맨 스페셜 에디션 전...


길은 사치였다, 전천후 SUV 올 뉴 디스커버리
대부산에 오르는 마지막 코스, 30도를 넘는 경사로 앞에 섰다. 카레이서 오일기(제일제당)가 “가속 페달만 점진적으로 ... [더보기]
뭐지? 알아 둬야만 하는 자동차 경고등의 종류

뭐지? 알아 둬야만 하는 자동차 경고등의 종류

운전경력이 오래된 운전자라면 누구나 한두 번쯤 운행중 ...
사물 인터넷으로 진화하는 자동차 정비업

사물 인터넷으로 진화하는 자동차 정비업

최근 자동차의 연결성(Connectivity)이 강화되...

전량 수입 ‘연자성 코어’ 공동 R&D로 국산화

전량 수입 ‘연자성 코어’ 공동 R&D로 국산화
친환경 자동차 배터리 충전기(OBC)와 저전압 직류변환장치(LDC)에 각각 적용되는 핵...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자잔미디어 오토헤럴드|발행 및 편집인 : 김흥식|개인정보 및 웹사이트 관리 : 김아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아영
전자간행물 등록번호 : 동작 가 00003|사업자등록번호 : 108-19-31148| 전화번호 : 070-7382-0066
주소: 경기도 군포시 금당로 33번길 1-401호
Copyright 2011 오토헤럴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autoherald.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