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볼리, 골프, 미니 중고차 사려면 '바로 지금이 적기'
티볼리, 골프, 미니 중고차 사려면 '바로 지금이 적기'
  • 김훈기 기자
  • 승인 2019.02.08 09: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K엔카닷컴이 2019년 2월 중고차 시세를 8일 공개했다. 이번 공개된 중고차 시세는 현대자동차, 기아자동차, 한국GM 등 국내 완성차 브랜드와 BMW, 벤츠, 아우디 등 수입 브랜드의 2016년식 인기 차종 시세다.

우선 국산차는 전월대비 평균 -1.7% 정도 하락한 가운데 쌍용차 티볼리의 하락폭이 최저가 기준 약 -6.60%로 가장 컸다. 현대차 아반떼 AD도 평균 약 -3.59%로 하락 폭이 큰 편이었다. 티볼리는 최저가 기준 1240만원대로 아반떼 AD는 1060만원대로 구매가 가능해졌다.

소형 SUV 나 준중형차를 생애 첫 차로 구매하려는 20대들에게는 지금이 적당한 시기라고 할 수 있다. 중고차 시장의 대표 인기 모델 그랜저 HG도 이번 달 최대가 기준 약 -3.38% 하락했다.

수입차의 경우 국산차보다 하락폭이 크다. 수입차의 시세는 전월대비 평균 약 -2.4% 하락했다. 폭스바겐 골프 7세대의 하락폭이 최저가 기준 약 -6.73%로 두드러졌으며, 미니 쿠퍼D도 최저가 기준 약 -5.01%로 하락폭이 큰 편이었다.  골프 7세대는 최저가 기준 1,670만원대로, 미니 쿠퍼 D는 1,870만원대로 구매가 가능하다.

박홍규 SK엔카닷컴 사업총괄본부장은 "이번 달은 소형 SUV와 준중형차가 약세를 보였다"라며 "설 연휴가 끝나고 날씨가 풀리면 거래가 활발해 지면서 다시 강세로 접어들 수 있으므로 티볼리, 아반떼, 골프, 미니 등의 구입을 계획한 소비자들은 구매를 서두르는 것을 추천하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