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미판 신형 `i30` 이래도 팔릴까?
북미판 신형 `i30` 이래도 팔릴까?
  • 오토헤럴드
  • 승인 2012.06.13 16: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카스쿠프

현대자동차 준중형 해치백 ‘i30’의 북미판 모델(엘란트라 GT 해치백) 가격이 국내 거래가 보다 높은 1만8395달러(약 2200만원)로 책정됐다. 국내에서 판매되고 있는 ‘i30’은 기본 1845만 원부터 시작한다.

미국 자동차 전문매체 카스쿠프를 비롯한 외신들에 따르면 현대차 미국판매법인 존 크라프칙(John Krafcik) 사장은 12일 오전 9시15분(현지시간) 소셜 네트워크 서비스 트위터로 신차의 가격을 운송료와 세금 등을 제외한 기본 사양 기준 1만8395달러(한화 약 2200만원)가 될 것이라고 알렸다.

매체들의 보도에 의하면 이 신형 해치백에는 스탠다드 합금 휠과 7개의 에어백과 앞좌석에 장착되는 열선시트, 현대차 브랜드의 블루링크 정보시스템, 안개등 등이 적용된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경쟁상대인 포드 포커스와 폴크스바겐 골프와 동일한 최고출력 148 마력, 최대토크 18kg·m의 1.8L 4기통 엔진을 제공한다.

한편 북미판 2013년형 엘란트라(한국명 아반떼)의 세부 가격정보도 조만간 공개될 예정이라고 매체들은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