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토헤럴드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 추가
최종편집 : 2017.7.24 월 21:06
오토헤럴드
뉴스
볼보, 디젤차 개발 중단 선언 ‘전기차 집중’
김흥식 기자  |  reporter@autoherald.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5.18  11:07:57
   
▲ 유럽에서 90% 이상 판매되고 있는 볼보 XC90

볼보자동차가 더 이상 디젤차를 개발하지 않겠다고 선언했다. 막대한 규모의 환경 비용을 줄이고 대신 전기차 개발에 집중하겠다는 것이 이유다. 유럽은 CO₂ 배출가스 기준을 현재 1km 당 130g에서 오는 2021년 95g으로 강화한다.

볼보자동차는 이 기준에 맞춰 디젤차의 후처리 기술 등을 개발하고 생산할 경우 가격 경쟁력을 확보할 수 없다고 보고 있다. 가솔린차보다 비싼 가격이 더 오르게 되면서 디젤차의 연료 효율성 장점만으로 경쟁이 어렵다는 판단이다.

유럽시장에서 디젤차의 평균 가격은 가솔린차보다 1300유로(163만원) 가량 비싸며 새로운 배출가스 기준에 맞추면 300유로 이상 오르게 될 것이라는 분석도 나왔다.

연간 신규 등록 자동차의 50%가 디젤차인 유럽에서 볼보가 더 이상의 개발을 포기함에 따라 다른 브랜드의 향후 상품 전략에도 변화가 있을 것으로 보인다. 한편 볼보는 디젤차 대신 전기차 라인업에 집중할 계획이며 오는 2019년 순수 전기차를 출시 할 예정이다.


페이스북
< 저작권자 © 오토헤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부위별 포토]
사진을 클릭하면 더 큰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김흥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강남보다 현대ㆍ기아차가 더 많은 ...
동급 최초 8단 A/T 기아차 더 뉴 쏘렌토 출시
롤스로이스, ‘위대한 8대의 팬텀’ 마지막 3개 모...
제네시스 G90, 美 품질만족도 조사 고급차 부문 ...
목숨 건 리콜 미루기, 타카타 18번째 사망자 발생
의미있는 변화, 더 뉴 쏘렌토 '예리해진 조향감'
개성 가득, 나만의 차를 꾸미는 '커스터마이징'
한 여름에 출시된 지프, ‘랭글러 언리미티드 윈터 ...


의미있는 변화, 더 뉴 쏘렌토 '예리해진 조향감'
B 세그먼트의 강세, 그러나 올해 상반기 가장 팔린 RV는 기아자동차 쏘렌토다. 쏘렌토의 상반기 판매는 총 3만3600... [더보기]
비상망치와 소화기, 자동차내 비치 강제화 해야

비상망치와 소화기, 자동차내 비치 강제화 해야

고속도로에서 또 다시 대형 버스 사고가 발생하면서 사회...
개성 가득, 나만의 차를 꾸미는 '커스터마이징'

개성 가득, 나만의 차를 꾸미는 '커스터마이징'

쌍용자동차가 소형 SUV 시장을 주도하고 있는 티볼리의...

인류 역사와 함께, 롤스로이스 '위대한 8대의 팬텀'

인류 역사와 함께, 롤스로이스 '위대한 8대의 팬텀'
롤스로이스는 완전변경 8세대 신차 공개에 앞서 팬텀의 92년 역사를 되돌아 볼 수 있는...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자잔미디어 오토헤럴드|발행 및 편집인 : 김흥식|개인정보 및 웹사이트 관리 : 김아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아영
전자간행물 등록번호 : 동작 가 00003|사업자등록번호 : 108-19-31148| 전화번호 : 070-7382-0066
주소: 경기도 군포시 금당로 33번길 1-401호
Copyright 2011 오토헤럴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autoherald.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