벤츠 트럭, 안전성 강화한 보행자 감지 기술 공개
벤츠 트럭, 안전성 강화한 보행자 감지 기술 공개
  • 강기호 인턴기자
  • 승인 2016.09.02 11: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메르세데스-벤츠 트럭이 9월에 열릴 IAA 상용차 모터쇼를 앞두고 대형 상용차를 위한 최신 안전 시스템 사이드가드 어시스트와 보행자를 보호하는 최첨단 액티브 브레이크 어시스트를 선보인다.

지금까지 트럭의 안전 시스템은 운송 서비스의 증가에도 불구하고 고속도로에서의 중대한 사고를 피하는 것에만 치중해왔다.

메르세데스-벤츠 트럭은 사이드가드 어시스트와 액티브 브레이크 어시스트 4를 통해 안전한 도시 운행을 위한 최신 기술을 선보이며 안전에 있어 가장 취약한 보행자와 자전거 운전자를 보호해준다.

사이드가드 어시스트는 코너링 상황에서 대형 트럭에 매우 취약한 측면 사각지대에 운전자가 보행자나 자전거 운전자가 감지될 경우 운전자에게 경고를 주어 도시 교차로에서의 안전성을 높인 트럭 최초의 보조 시스템으로 도시 내 운행시 안전성을 획기적으로 높여 준다.

독일 보험 협회((GDV)는 사이드가드 어시스트로 인해 향후 트럭과 보행자, 자전거 운전자간 사고의 절반 가량이 줄어들 것으로 보고 있다.

 

액티브 브레이크 어시스트4는 크고 작은 도시 운행에서 보행자 사고 위험을 현저히 줄여줄 수 있는 트럭을 위한 최초의 긴급 제동 시스템이다.

이미 선보인 액티브 브레이크 어시스트 3는 정지하거나 움직이는 장애물에 반응해 자동으로 제동하는 반면, 새로운 액티브 브레이크 어시스트4는 도로에서 주차된 차들 사이를 걷고 있는 보행자까지 감지해 스스로 제동을 개시한다.

액티브 브레이크 어시스트4는 4세대 레이더의 적용으로 더 넓은 범위에서 정확한 물체 탐지가 가능하며 사이드가드 어시스트는 캡뿐만 아니라 트레일러의 범위까지 차량과 보행자를 감지 함으로써 사고의 위험이 더욱 빈번한 도시 운행에서의 안전성을 크게 높였다.

메르세데스-벤츠 트럭 총괄 슈테판 부흐너는 "신뢰도는 우리의 고객들을 위한 최우선 과제로 고객들은 항상 효율성, 안전성에 있어 최고 수준의 차량을 요구해 왔다.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이러한 고객의 요구 사항을 만족시켜 나갈 것이다. 이번 IAA 상용차 모터쇼에 우리는 효율성, 안전성에 있어 구체적인 혁신을 시장에 선보이게 됐다" 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