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지엠 노사, 26차례 교섭 벌인 2020년 임단협 최종 타결
한국지엠 노사, 26차례 교섭 벌인 2020년 임단협 최종 타결
  • 김흥식 기자
  • 승인 2020.12.19 10: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지엠주식회사(이하 한국지엠) 노사가 도출한 ‘2020년 임금 및 단체협약 교섭’에 대한 잠정합의안이 조합원 찬반투표를 통해 18일 최종 가결됐다. 노조는 이날 전체 조합원 중 총 7304명이 참가한 투표에서 54.1%(3948명)이 찬성, 2020년 임단협을 최종 마무리했다. 

한국지엠 노사는 지난 7월 22일 첫 상견례 이후, 이 달 10일까지 총 26차례의 교섭을 가졌다. 한국지엠은 “회사는 노사간 2020년 임단협을 연내 최종 마무리할 수 있게 돼 기쁘다”며, “앞으로 경영정상화 계획을 지속 수행해 나가고 더욱 강력한 새해를 시작할 수 있을 것으로 확신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