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른살 2019 아반떼 전 트림, 크롬 라디에이터 그릴 적용
서른살 2019 아반떼 전 트림, 크롬 라디에이터 그릴 적용
  • 김흥식 기자
  • 승인 2019.05.06 09: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차가 브랜드 탄생 30주년을 맞이한 ‘2019 아반떼’를 새롭게 선보였다. 2019년형 모델에는 기존 최상위 트림에만 적용했던 크롬 라디에이터 그릴을 모든 트림에 적용하고 선호 사양을 패키지로 묶은 ‘베스트 초이스’(현대 스마트센스 패키지 Ⅱ+네비게이션 패키지Ⅱ+하이패스 시스템)를 추가 출시했다.

베스트 초이스 패키지는  8인치 내비게이션·하이패스 시스템을 비롯해 전방 충돌방지 보조(보행자 추가), 후방 교차충돌 경고,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 후측방 충돌 경고 등 첨단 운전자 보조 시스템을 묶은 192만 원의 가격으로 가솔린 1.6 엔진 스마트 트림에서 선택할 수 있다.

엔진/트림별 가격은 가솔린 1.6이 1558만원에서 2214만원, 디젤 1.6이 1803만원에서 2454만원, LPi 1.6 1698만원에서 2102만원, 스포츠 1.6 터보는 MT트림 1964만원, 7DCT 트림 2217만원, 프리미엄 트림 2365만원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