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프, SUV 바람 타고 9월 1113대 월간 최고 실적 달성
지프, SUV 바람 타고 9월 1113대 월간 최고 실적 달성
  • 정호인 기자
  • 승인 2018.10.05 10: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프가 9월 1113대(KAIDA 신규 등록 대수 기준)를 판매하며 월 판매 최고 실적을 달성했다. 지프는 올해 9월까지 총 5353대를 판매하며 2017년 9월까지 전년 동 기간 지프 판매량 5036대 대비 6.3% 상승했으며, 전년 9월 판매량 738대 대비 50.8% 상승했다.

지프는 2018년 지프 브랜드에 주력하는 전략을 전개하며 SUV 대표 브랜드로서 입지를 확고히 하고 있다. 특히, 올해 출시한 3종의 신 모델들이 고객들에게 호평을 얻고 있다. 

9월 한달 동안 출시 전부터 화제를 모으며 선보인 더욱 강력해진 오프로더 올 뉴 랭글러(8월 출시)가 446대, 가장 경쟁력 있는 중형 SUV 뉴 체로키(4월 출시)가 220대를 기록하며 인기를 입증했다.

또, 올해 컴팩트 SUV 시장에 새롭게 진입한 올 뉴 컴패스(7월 출시)는 9월에 97대, 7월 출시부터 9월까지 총 277대 판매를 기록하며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

지프는 월 판매 최고 실적 달성을 기념해 고객들의 성원에 보답하고 보다 많은 고객들이 지프 브랜드를 경험할 수 있도록 새로운 컴팩트 SUV 올 뉴 컴패스 모델에 대해 10월 한달 동안 ‘도시 모험가를 위한 특별 이벤트 및 60개월 무이자 판매 프로모션’을 실시한다.

이번 특별 이벤트는 10월 시승 행사 기간 동안 청담, 서초, 강서, 인천, 대전, 대구 지프 전용 전시장을 비롯해 FCA 코리아 공식 전시장을 방문해 올 뉴 컴패스를 시승하는 고객(선착순 500명)에게 ‘어반 어드벤처 키트’를 선물로 제공한다.  

지난 7월 컴팩트 SUV 시장에 새롭게 진입한 올 뉴 컴패스는 현대적이고 젊은 감각과 지프 고유의 디자인 요소가 조화를 이룬 모던하고 세련된 새로운 디자인, 독보적인 지프만의 4x4 시스템 및 동급 세그먼트 내 유일한 9단 자동변속기 적용으로 온/오프로드 어디에서도 자신 있는 주행 성능 제공, 70여 가지의 첨단 안전 기술 및 손쉬운 편의 사양으로 드라이빙의 즐거움을 선사하는 컴팩트 SUV다.

도시에 거주하지만 늘 긍정적인 에너지와 도전 정신으로 더욱 대담하고 특별한 라이프스타일을 꿈꾸며, 삶의 즐거움을 추구하는 젊은 도시의 모험가들을 위해 새롭게 탄생한 올 뉴 컴패스는 소형 SUV 레니게이드와 중형 SUV 체로키 사이의 컴팩트 SUV 세그먼트로 지프에 새로운 경쟁 기회를 제공할 견인차 역할을 비롯해 핵심 SUV 라인업을 완성하는 모델이다.

국내에서는 가솔린 모델인 ‘올 뉴 컴패스 론지튜드 2.4 가솔린’과 ‘올 뉴 컴패스 리미티드 2.4 가솔린’ 두 가지 트림이 판매되고 있으며, 가격은 론지튜드 모델은 3990만원, 리미티드 모델은 4340만원이다. (5년 소모성 부품 무상 교환 프로그램 및 부가세 포함)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