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 결산] 르노삼성차 276,808대...내수 큰 폭 감소
[2017 결산] 르노삼성차 276,808대...내수 큰 폭 감소
  • 강기호 인턴기자
  • 승인 2018.01.02 15: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르노삼성차는 2일, 내수 10만 537대, 수출 17만 6271대로 총 27만 6808대의 판매 실적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연간 판매량은 지난 2016년 판매량 25만 7345대 대비 7.6% 증가한 수치다. 특히 2015년 14만 9066대가 최고 기록이었던 수출이 18.3%나 증가하며 기록을 갱신했다.

르노삼성차는 2017년 수출 시장에서 북미 수출모델인 닛산 로그의 꾸준한 물량을 바탕으로 SM6(수출명: 탈리스만), QM6(수출명: 뉴 꼴레오스) 의 해외 수출을 본격화 했다.

SM6는 2016년 대비 8대 이상 증가된 9038대를 선적했고 QM6는 2016년 대비 7배 이상 증가된 4만 3755대를 선적했다.

반면 내수 시장에서는 경기침체와 자동차 구매수요 하락에 따른 영향 탓에 전방위적으로 어려운 경영상황이 펼쳐졌다.

내수 판매는 총 10만 537대로 전년 대비 9.5% 감소했다. 이 가운데 주력 모델인 SM6는 전년도 5만 7,78대 대비, 31.5% 하락한 3만 9389대, QM6는 2만 7837대의 내수 판매량을 기록했다.

한편, SM5 모델은 준중형 모델까지 위협하는 가성비로 중형세단의 품격과 합리적 가격을 제공하면서, 2016년 대비 오히려 증가한 판매실적으로 의미 있는 성과를 남겼다.

또한 전기차 시장에서 선구자 역할을 해 온 SM3 Z.E. 모델은 연간 2014대, 트위지는 691대를 각각 판매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