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토헤럴드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 추가
최종편집 : 2017.1.19 목 11:15
오토헤럴드
이슈&테마
쉐보레 볼트(bolt)EV 2017 북미 올해의 차
김흥식 기자  |  reporter@autoherald.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1.10  09:02:47
   
 

국내 시장 출시를 앞두고 있는 전기차 쉐보레 볼트EV가 세계 최고 권위의 2017 북미 올해의 차로 선정됐다. 볼트EV는 현지시각으로 9일 개막한 2017 북미국제모터쇼에서 올해의 차로 선정 발표됐다.

1994년 시작해 올해로 23년째를 맞이한 ‘북미 올해의 차’는 자동차 전문기자 60여명의 심사위원으로 구성, 제품의 혁신성, 디자인, 안전성, 성능, 기술 등 다양한 평가 항목에 대한 엄격한 심사로 결정된다.

   
 

쉐보레 볼트 EV는 전기차 시장에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한 383km 의 1회 충전 주행거리와 합리적인 가격, 그리고 첨단 기술을 통해 제고된 효율성 및 안전성 등 다양한 항목에서 높은 점수를 획득했다.

제임스 김 한국지엠 사장은 “볼트 EV만의 탁월한 가치를 전세계적으로 인정받게 되어 기쁘다”며, “올해 한국시장 출시를 앞두고 있는 볼트EV의 혁신적인 기술이 국내 전기차 시장의 판도를 바꾸게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볼트EV는 지난해 12월 환경부를 통해 383km의 1회 충전 주행거리를 인증 받으며 기존 전기차의 두 배에 달하는 주행거리를 자랑한다.

첨단 커넥티비티 기술을 대폭 도입해 실용적이면서도 개인화된 주행 경험을 선사하는 볼트EV는 고용량 전기 모터에 기반한 전동 드라이브 유닛과 고효율 대용량 배터리 시스템이 전기차 전용 차체와 결합, 획기적인 주행거리와 더불어 200마력에 달하는 최고출력과 36.7kg.m의 최대토크를 발휘한다. 



페이스북
< 저작권자 © 오토헤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부위별 포토]
사진을 클릭하면 더 큰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김흥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기자수첩] 달라도 너무 다른 벤...
쏘나타로 치면 1200대, 스케일이 다른 상용차 판...
아우디 막둥이 A1, 더 커지고 럭셔리하게
올 뉴 크루즈 출시, 1.4 터보 달고 9년 만에 ...
모닝은 거의 밑지는 장사, 거짓말 아닙니다
디젤을 넘었다, 19.5km/ℓ 혼다 어코드 하이브...
멕시코 부메랑, 트럼프 '어 이게 아닌데'
현대차가 주문한 금메달 500개 ‘어디에 쓰려고’


볼보자동차 S60 D4, 이제 변화가 필요한 때
볼보자동차는 누구나 안전하다고 생각한다. 3점식 안전띠, 사각지대 감지 시스템, 시티 세이프티, 그리고 긴급제동시스템 ... [더보기]
손지창의 테슬라 모델X 급발진은 가능한 것일까

손지창의 테슬라 모델X 급발진은 가능한 것일까

최근 탤런트 손지창씨의 전기차 급발진 사고에 대한 관심...
車 산업의 새로운 기적은 패러다임의 전환으로

車 산업의 새로운 기적은 패러다임의 전환으로

정유년 2017년이 밝았다. 작년 후반부터 연말연시가 ...

자동차, 태어날 때부터 시작되는 부식과의 전쟁

자동차, 태어날 때부터 시작되는 부식과의 전쟁
자동차 리서치 전문기관인 컨슈머인사이트가 국산차의 차체부식 발생건수가 수입차보다 최대 ...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자잔미디어 오토헤럴드|발행 및 편집인 : 김흥식|개인정보 및 웹사이트 관리 : 김아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아영
전자간행물 등록번호 : 동작 가 00003|사업자등록번호 : 108-19-31148| 전화번호 : 070-7382-0066
주소: 경기도 군포시 금당로 33번길 1-401호
Copyright 2011 오토헤럴드.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autoherald.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