쉐보레, 국내 최초 5연패 대기록
쉐보레, 국내 최초 5연패 대기록
  • 김흥식 기자
  • 승인 2011.10.17 13: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암 F1경기장서 티빙 슈퍼레이스 최종전 우승

한국지엠 쉐보레 레이싱팀이 16일, 전남 영암 코리아 인터내셔널 서킷에서 열린 ‘2011 티빙 슈퍼레이스’ 최종전 슈퍼2000클래스(배기량 2,000cc이하)에서 2011시즌 챔피언에 오르며 국내 최초 팀 통산 5년 연속 종합우승을 거머쥐었다.

이재우 감독 겸 선수는 개인통산 4연패의 대기록을 달성했다.

이 날 포물러원(F1) 코리아 그랑프리 결선 레이스에 앞서 공식 서포트 레이스로 펼쳐진 티빙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최종전에서 쉐보레 레이싱팀은 ‘크루즈 1.8 가솔린 레이싱카’로 슈퍼2000클래스에 출전한 이재우 감독 겸 선수가 종합점수 1위로 골인했다.

2007년 팀 창단 이래 5년 연속 종합우승 타이틀은 국내 23년 레이스 역사에 전무후무한 기록이다.

김진표 선수도 지난 달 6전에 이어 이날 최종전에서 폴투피니쉬(예선과 결선에서 모두 1위 기록)를 차지, 종합 성적 2위를 기록하며 데뷔 2년 만에 2연승을 거뒀다.

이경애 한국지엠 마케팅담당 전무는 “쉐보레 레이싱팀 선수와 기술팀, 팬 모두에게 감사하다. 지난해 크루즈 2.0디젤 모델에 이어 올해 1.8 가솔린 모델까지 한국지엠 제품의 최고 성능과 함께 국내 최초의 5연패라는 기록까지 선보일 수 있어 기쁘다. 앞으로도 국내 최초로 레이싱팀을 창단한 자동차회사로서 국내 모터스포츠 활성화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팀을 승리로 이끈 이재우 감독 겸 선수도 “오늘 국내 F1경기장의 8만명 관중들 앞에서 얻은, 국내 레이싱 역사상 전례 없는 5연패라는 결실에 매우 흥분되고 감사하다. 우수한 차량과 최고의 팀워크, 팬들의 응원’이라는 삼박자가 이뤄낸 결과라 생각하며 한국에서 모터스포츠가 더욱 사랑 받을 수 있도록 보다 좋은 경기로 보답하겠다”고 말했다.

‘쉐보레 레이싱팀’은 2007년 국내 최초의 자동차 회사 자체 레이싱팀으로 탄생, 창단 4개월 만에 ‘CJ슈퍼레이스’ 투어링A클래스(배기량 2000c이하)에서 종합 우승을 차지한 이래 올해까지 팀 통산 5연패 달성했다.

이재우 감독 겸 선수는 종합 챔피언 4연패, ‘한국모터스포츠 대상’의 ‘2007 올해의 레이싱팀상’ 수상 및 3년 연속 ‘올해의 드라이버상 수상’ 등 국내 모터스포츠 사상 최단 기간 최고의 성과를 달성하며 최고의 시즌을 보내게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