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요타 2021년형 라브4 출시, 안드로이드 오토 등 사용 가능해져
토요타 2021년형 라브4 출시, 안드로이드 오토 등 사용 가능해져
  • 김훈기 기자
  • 승인 2020.09.23 08: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토요타코리아는 ‘2021년형 RAV4’를 공개하고 본격적인 국내 판매를 시작한다고 23일 밝혔다. 5세대 RAV4는 도심과 오프로드를 모두 아우르는 세련된 터프함으로 많은 고객으로부터 사랑 받아온 토요타의 대표적 SUV 모델로서, 뛰어난 차체강성과 주행감각을 구현하는 TNGA(Toyota New Global Architecture) 플랫폼과 탑승자의 안전을 보조하는 예방안전기술인 토요타 세이프티 센스 적용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이번 2021년형 RAV4의 가솔린 모델에는 하이브리드 모델에 적용되어 있는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인 안드로이드 오토와 애플 카플레이 기능, 그리고 내비게이션이 추가되고 자동으로 트렁크를 개폐하여 편리하게 짐을 싣고 내릴 수 있는 파워 백도어 기능이 확대 적용됐다.

토요타코리아는 2021년형 RAV4 가솔린 모델 출고 고객을 대상으로 선착순 100명에게는 차박의 필수품이라 할 수 있는 폴딩체어, 접이식 테이블, 담요, RAV4 전용 에어매트로 구성된 ‘ENJOY 차박 패키지’가 제공되며, 50만원 주유권과 ‘토요타 신차교환 프로그램’(구입 후 3년 이내 일정 조건 내 차대차 사고발생시 신차로 교환)을 비롯한 다양한 프로모션을 추가한다.

강대환 토요타코리아 상무는 “2021년형 RAV4는 가솔린 모델의 상품성이 크게 향상되었다”며, 하이브리드 모델과 함께 더 젊고, 역동적이며, 개성 넘치는 라이프스타일을 경험해 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2021년형 RAV4의 판매가격은 가솔린 모델 2WD 3600만원, 하이브리드 모델 2WD 4059만원, AWD 4627만원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