쉐보레 크루즈, 레이싱 출전하면 1위
쉐보레 크루즈, 레이싱 출전하면 1위
  • 김흥식 기자
  • 승인 2011.11.21 11: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달 초 글로벌 판매 누적 100만대를 기록한 쉐보레 크루즈가 20일(마카오 현지 시간), 마카오 구이아 트랙에서 열린 ‘2011월드 투어링카 챔피언십(이하 WTCC: World Touring Car Championship)’ 마지막 대회에서 2년 연속 우승을 차지했다.

GM유럽의 쉐보레 레이싱팀은 WTCC에서 작년 9월 첫 선을 보인 크루즈 1.6터보 레이싱카로 올해 열린 총 24번의 경기 중 마지막 경기까지 총 21번 우승하며 압도적인 팀 종합 포인트로 종합 우승을 차지했다.

또한 챔피언을 차지한 프랑스 출신 이반 뮬러를 비롯해, 영국 출신의 로버트 허프, 스위스 출신 알레인 메뉴 선수 3명 모두 1, 2, 3위를 나란히 휩쓸었다.

1963년 유럽 투어링카 챔피언십을 모태로 한 WTCC에는 유럽 쉐보레 레이싱팀이 2005년부터 출전, 올해는 크루즈 1.6 레이싱카로 9개월 동안 BMW, 볼보 등 세계적인 자동차 업체들이 제작한 차량과의 경쟁 속에 브라질, 이탈리아, 벨기에, 헝가리, 영국, 독일, 스페인, 일본, 중국 등 12개국을 돌며 각국별 두 경기씩 총 24번의 레이스를 펼쳤다.

한편, 지난달 크루즈 1.8가솔린 레이싱카로 ‘2011 티빙 슈퍼레이스’ 슈퍼2000클래스(배기량 2,000cc이하)에서 국내 최초 팀 통산 5년 연속 종합 우승이라는 대기록을 세운 한국지엠 쉐보레 레이싱팀의 이재우 감독, 김진표 선수 및 매케닉들은 WTCC 마지막 경기가 열리는 마카오에서 유럽 쉐보레 레이싱팀을 방문, 서로의 성과를 축하하고 기술을 교류하는 시간을 가졌다.

한편, 쉐보레 크루즈는 혁신적인 디자인과 탁월한 주행성능, 세계 최고 수준의 충돌 안전성을 바탕으로 2009년 글로벌 시장 출시 이후 이달 초 국내외 판매 100만대를 돌파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