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미래재단 ‘환경 캠페인' 성공적 마무리
BMW미래재단 ‘환경 캠페인' 성공적 마무리
  • 박진솔 기자
  • 승인 2011.11.10 10: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BMW 코리아가 설립한 ‘BMW 코리아 미래재단’이 환경부와 국내 기부 커뮤니티 포털 사이트 ‘해피빈’과 함께 진행한 친환경 캠페인이 성공리에 마무리됐다.

지난 8월 24일부터 9월 26일까지 약 5주 동안 ‘환경을 살리는 미래 리더십’이란 주제로 진행된 캠페인에서 네티즌들은 해피빈 사이트에서 개인 컵 사용과 에코 드라이빙 등 일상생활에서 실천할 수 있는 ‘환경을 생각하는 7가지 약속’과 재단의 후원콩으로 환경 살리기 모금함 기부에도 참여했다.

캠페인을 통해 모금된 기금은 환경재단의 탄소절감 캠페인인 ‘350 캠페인’과 어린이들의 환경리더십을 길러주는 환경교육사업 ‘그린스쿨’에 전달됐다. BMW 코리아 미래재단은 이를 위해 캠페인기간 동안 총 150만 개(1억 5천만 원 상당)의 콩을 후원했다.

캠페인에는 총 2만2544명이 기부 및 실천약속 수립을 통해 캠페인에 참여했으며, 특히 참여 인원의 30%가 넘는 7240명이 ‘환경을 생각하는 7가지 약속’ 또한 세워 꾸준한 친환경 생활 습관을 다짐했다. 캠페인 기간 동안 5000개가 넘는 댓글이 달리는 등 네티즌들의 적극적인 참여와 관심이 이어졌다.


이번 캠페인에서는, 김효준 이사장이 영상 메시지를 통해 ‘영상 시청 후 기부에 동참하는 네티즌 1000명의 기부가 달성될 때마다, BMW 라이프스타일의 베스트셀러인 유아용 차, 베이비레이서(Baby Racer II)를 기증하겠다’고 약속했다.

여기에는 총 7116명의 네티즌이 이에 참여해 BMW 코리아 미래재단은 총 7대의 베이비레이서를 아동복지시설에 기증했다. 지난 10월 31일 김효준 이사장은 직접 사회복지법인 화성영아원에 방문해 직접 베이비레이서 및 ‘궁중비책 베이비로션’ 등 유아용 제품 등을 선물하기도 했다.

김효준 이사장은 “이번 캠페인은 미래 리더십과 미래 환경에 관심을 가진 네티즌들의 적극적인 참여가 있었기 때문에 성공리에 마칠 수 있었다”면서, “BMW 코리아 미래재단은 앞으로도 사회에 이바지하는 나눔 사업을 더욱 확장해, 나눔 문화 정착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