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스바겐 ID.4 강한 전류가 통했다, 출시 2주 만에 9월 수입 전기차 판매 1위
폭스바겐 ID.4 강한 전류가 통했다, 출시 2주 만에 9월 수입 전기차 판매 1위
  • 정호인 기자
  • 승인 2022.10.06 15: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폭스바겐 ID.4가 9월 수입 전기차 판매 1위에 등극했다. ID.4는 지난 9월 15일 국내 공식 출시됐다. 수입차협회 9월 판매 집계에 ID.4는 출시 2주 만에 총 667대가 팔렸다. 내연기관을 포함한 전세 수입차 중에서도 BMW 520(926대), 메르세데스-벤츠 E 250(867대)에 이은 3위 실적이다. 

지난 15일 국내 출시된 순수 전기 SUV ID.4는 폭스바겐의 ‘접근 가능한 프리미엄’ 전략을 전기차 시장으로 확대하기 위한 핵심 모델이다. ID.4는 폭스바겐의 검증된 상품성과 탄탄한 주행 성능, 그리고 국비 보조금 혜택을 포함한 합리적인 가격 등을 바탕으로 출시 첫 달 수입 전기차 1위라는 성과를 달성했다.

ID.4는 폭스바겐의 최첨단 e-테크놀로지를 담아 1회 충전 시 405km의 복합 주행거리를 제공하며, 급속 충전 시에는 약 36분 만에 80%까지 충전이 가능하다. 국내 최초로 ‘이머전시 어시스트’가 추가 적용된 최첨단 운전자 보조시스템 ‘IQ. 드라이브’를 비롯해 혁신적인 인터랙티브 라이팅 시스템 ‘IQ. 라이트’, 파노라마 글래스 선루프, 독립 공조 3존 클리마트로닉 자동 에어컨 등 풍부한 첨단 안전 및 편의 사양이 탑재됐다.

이와 함께 폭스바겐만의 다이내믹한 주행 성능과 전기 SUV가 선사하는 높은 실용성으로 국내 고객들의 많은 관심을 집중시켰다. 사샤 아스키지안 폭스바겐코리아 사장은 “ID.4의 이번 수입 베스트셀링 전기차 1위라는 결과는 폭스바겐코리아의 접근 가능한 프리미엄 전략이 전기차 시장에서도 통한다는 것을 보여줬다"라며 "한국이 e-모빌리티 분야를 선도하는 국가 중 하나인 만큼 국내 전기차 시장 니즈를 만족시키고 한국 e-모빌리티 시장에 기여하기 위한 노력들을 차근차근 진행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