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 빠른 지엠한마음재단, 소외 계층에 미리 크리스마스 선물 꾸러미 전달
발 빠른 지엠한마음재단, 소외 계층에 미리 크리스마스 선물 꾸러미 전달
  • 김흥식 기자
  • 승인 2022.09.27 13: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엠한마음재단코리아는 27일, 한국지엠 본사 홍보관에서 ‘미리 크리스마스 선물 전달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선물은 로베르토 렘펠(Roberto Rempel) 한국지엠 사장 겸 CEO와 임지원들이 산타 원정대로 변신해 지역사회 취약계층 아동 50여 명에게 전달했다.

미리 크리스마스 선물 꾸러미는 가방, 영양제, 헤드폰, 스낵 등 아이들이 가장 선호하는 물품으로 구성됐으며 GM 임직원 산타 원정대가 직접 아이들을 찾아가 선물 꾸러미를 전달했다. 로베르토 렘펠 한국지엠 사장은 “이번 미리 크리스마스 선물 꾸러미는 쌀쌀해지는 계절을 맞아 소외 계층 아동들에게 따뜻한 마음과 정성을 전달하기 위해 마련됐다”라며, “이를 통해 우리 지역 사회 취약 계층 아동들이 보다 건강하게 성장하고 행복감을 느낄 수 있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한마음재단은 사회공헌 활동을 통해 GM의 다양성 및 포용성 가치를 지역사회에 전달하기 위한 다양한 활동을 전개해 나가고 있다. 특히, 대표 사업인 차량기증사업을 통해 현재까지 총 675대의 차량을 기증해 어려운 이웃의 이동 편의를 누리도록 지원했으며, 이 외에도 GM 한국 사업장의 임직원들이 주체가 되어 지역사회 아동, 노인, 장애 등 소외계층을 지원하는 활동을 적극 실천하고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