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 8월 총판매 21만7204대로 전년비 0.1% 증가 'RV · 친환경차 실적 구조'
기아, 8월 총판매 21만7204대로 전년비 0.1% 증가 'RV · 친환경차 실적 구조'
  • 김훈기 기자
  • 승인 2021.09.01 16: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아가 지난 8월 한 달간 국내 4만1003대, 해외 17만6201대 등 전년 동월 대비 0.1% 증가한 21만7204대를 판매했다.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국내는 6.6% 증가, 해외는 1.4% 감소한 수치다.

1일 기아에 따르면 지난달 국내 시장에서 가장 많이 판매된 차량은 스포티지로 신차 효과에 힘입어 전년 동월 대비 346.4% 증가한 6571대가 판매됐다. 승용 모델은 K5 4368대, K8 3170대, K3 1829대, 레이 1814대 등 총 1만3838대가 판매됐으며 이는 전년 동월 대비 5.5% 감소한 수치다. 특히 모닝과 레이 등 경차급 모델이 각각 50.6%, 28.0% 줄어든 판매를 보였다. 

스포티지를 포함한 RV 모델은 카니발 5611대, 쏘렌토 3974대, 셀토스 2724대 등 총 2만3355대가 팔렸다. 지난달 출시한 전용 전기차 EV6는 1910대가 판매됐다. 기아 RV 판매는 전월비 13.0%, 전년 대비 18.1% 증가해 꾸준한 판매 호조를 나타냈다. 

이 밖에 상용 모델은 봉고Ⅲ가 3609대 팔리는 등 버스와 트럭을 합쳐 총 3810대가 판매됐다. 한편 기아는 지난달 HEV와 EV 등 친환경차를 총 1만349대 판매하며 처음으로 친환경차 월간 내수 판매 1만대를 돌파했다.

지난달 기아의 해외 판매는 반도체 수급 차질에 따른 차량 공급 부족 등 영향으로 전년 동월 대비 1.4% 감소한 17만6201대를 기록했다. 차종별 해외 실적의 경우, 스포티지가 2만5817대 팔리며 해외 최다 판매 모델이 되었고 셀토스가 1만7837대, 리오(프라이드)가 1만7769대로 뒤를 이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