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 거부감 없다는 것, 아이오닉5 누가 샀나 봤더니 '50대 남성 압도적'
별 거부감 없다는 것, 아이오닉5 누가 샀나 봤더니 '50대 남성 압도적'
  • 김흥식 기자
  • 승인 2021.08.01 09: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차 그룹 전기 전용 플랫폼 'E-GMP'를 기반으로 한 첫 차 ‘아이오닉 5’는 50대와 남성 구매 비율이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현대차에 따르면 지난 6월까지 출고된 아이오닉 5 5700대를 대상으로 구매 고객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50대가 31.1%로 가장 많았다.

40대(27.6%), 60대 이상(20.6%) 순이어서 중장년층 비중이 70% 이상이나 됐고 이어 30대(16.8%), 20대(3.8%) 순으로 많았다. 성별로는 남성이 75%로 나타났다. 기존 자동차 주요 소비층 비율과 크게 다르지 않지만 이는 누구보다 내연기관차에 익숙한 소비자들이 별 거부감이나 부담감 없이 아이오닉 5를 선택했다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다. 

지역별로는 서울∙경기∙인천 수도권(32.8%), 경상∙부산∙대구∙울산(28.4%) 등 전기차 충전 인프라가 안정된 곳을 중심으로 비중이 높았다. 현재 전기차 충전소는 수도권에 2만9000여개, 경상∙부산∙대구∙울산에 1만9000여개가 설치돼 있다. 전기차 보급을 늘리기 위해서는 구매 부담을 낮추는 것 이상으로 충전 불편과 불안감을 해소시켜 주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는 것을 보여준다. 

이 밖에 아이오닉 5 출고 후기에 등장한 키워드는 전기차와 관련된 주행 가능 거리 및 충전 편의성 등으로 생각보다 긴 주행거리에 놀라거나 빠른 충전 시간이 기대이상이라는 평가가 많았다. 특히  초고속 충전시설이 늘어났으면 좋겠다는 의견이 주를 이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