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토포토] 재규어의 신선한 변화 '뉴 F-PACE · 뉴 XF' 韓 맞춤형 실내 공개
[오토포토] 재규어의 신선한 변화 '뉴 F-PACE · 뉴 XF' 韓 맞춤형 실내 공개
  • 김훈기 기자
  • 승인 2021.03.15 14: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가 브랜드의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한 글로벌 전략과 2021년 한국 시장 재도약을 위한 신차 및 사업 계획을 발표하는 기자 간담회를 15일 개최했다. 이 자리에서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는 경쟁력 있는 신차 출시, 고객 혜택 강화를 위한 신가격 정책, 차세대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피비 프로(Pivi Pro) 적용, 친환경 시대를 위한 새로운 파워트레인 정책으로 구성된 한국 시장에 특화된 4P 전략을 발표했다.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는 올해 랜드로버 올 뉴 디펜더 90, 뉴 디스커버리와 재규어 뉴 F-PACE, 뉴 XF 등 신차 1종과 부분변경 모델 3종을 한국 시장에 출시할 계획이다. 특히 모든 신차에는 뛰어난 직관성으로 편리함을 자랑하는 차세대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피비 프로를 적용해 우수한 연결성을 갖추게 될 것으로 전망된다.

이들 중 재규어 뉴 F-PACE와 뉴 XF는 신차급 인테리어 업그레이드와 최첨단 기술로 프리미엄 브랜드의 입지를 다지게 될 전망이다. 최신 피비 프로 듀얼 e심(Dual eSim)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을 탑재해 운전자의 편의성을 높이고, 능동형 노면 소음 저감 시스템 적용으로 정숙하고 우아한 드라이빙 환경을 제공한다. 특히 뉴 XF는 동급 세그먼트 최초로 해당 기능이 탑재된 모델이다.

또한 뉴 F-PACE는 2017 월드카 어워드에서 ‘세계 올해의 차’와 ‘세계 올해의 자동차 디자인’ 2관왕을 달성한 기존 F-PACE에서 더욱 강렬한 존재감을 더했다. 우아한 외관과 최첨단 기술이 집약된 고급스러운 인테리어, 고성능 스포츠카 급의 성능은 럭셔리 퍼포먼스 SUV로서 당당한 자태를 강조한다. 뉴 XF는 2.0 신형 인제니움 가솔린 엔진과 마일드 하이브리드 시스템이 적용된 디젤 엔진을 탑재해 효율성까지 완벽히 갖추고 운전자 중심의 새로운 콕핏 디자인, 11.4인치 커브드 글래스 HD 터치 스크린 등이 적용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