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스트셀링 SUV '레니게이드' 2018년형으로 탈바꿈
베스트셀링 SUV '레니게이드' 2018년형으로 탈바꿈
  • 김훈기 기자
  • 승인 2018.05.24 10: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입 소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세그먼트에서 베스트셀링으로 자리한 지프 '레니게이드'가 2018년형 연식변경모델로 새롭게 출시된다. 이번 모델은 실내 디자인이 소폭 변경되고 편의 사양이 보다 풍부해져 상품성이 강화된 부분이 특징.

24일 지프는 2018년형 레니게이드는 지난 3월 가솔린 모델 2종 레니게이드 론지튜드 2.4 FWD와 론지튜드 하이 2.4 FWD를 선보인데 이어 디젤 라인업으로 최상위 모델인 리미티드 2.0 AWD 디젤, 고성능 오프로드 모델 트레일호크 2.0 AWD 디젤, 론지튜드 2.0 AWD 디젤 모델 기반에 실내외 블랙 컬러 디자인을 적용한 스페셜 에디션 나이트 이글 2.0 AWD 등 총 3종을 추가로 선보인다고 밝혔다.

특히 이번 출시된 연식변경모델 중 스페셜 에디션 모델 레니게이드 나이트 이글 2.0 AWD는 블랙 색상이 적용된 전후면 지프 뱃지 및 그릴, 측면의 블랙 레니게이드 뱃지, 후면의 블랙 나이트 이글 뱃지, 글로스 블랙 18-인치 휠 및 후방 범퍼와 스티어링 휠 베젤, 대시보드 베젤 등에 글로스 블랙 컬러를 적용해 보다 고급스럽고 강인한 느낌을 강조했다.

해당 모델의 경우 지난해에 40대 한정 판매해 고객들의 큰 호응을 얻었던 모델이다. 2018년형 레니게이드 나이트 이글 에디션 2.0 AWD는 2018년형 모델 변경 사항을 적용하여 새롭게 출시하며 40대 한정으로 판매한다.

2018년형 레니게이드는 고급스러운 실내 디자인 요소와 8.4인치 터치스크린, 수납 공간 추가 등으로 편의성을 더욱 강화한 것이 특징이다. 판매 가격은 리미티드 2.0 AWD 디젤 모델이 4,340만 원, 트레일호크 2.0 AWD 디젤 모델이 4,140만 원, 나이트 이글 2.0 AWD 모델이 4,090만 원이다.

FCA 코리아의 파블로 로쏘 사장은 “국내에서 큰 사랑을 받고 있는 레니게이드는 탁월한 온, 오프로드 주행 성능에 개성 있는 디자인과 실용성이 더해진 모델”이라며 “2018년형 레니게이드는 더욱 향상된 실내 디자인과 편의 사양이 적용되어 국내 고객들의 지속적인 호응을 얻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