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프, ‘WSL 파운더스 컵’ 자동차 브랜드 단독 파트너 참여
지프, ‘WSL 파운더스 컵’ 자동차 브랜드 단독 파트너 참여
  • 최정희 인턴기자
  • 승인 2018.05.04 1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프가 글로벌 장기 스폰서십 행사인 월드 서프 리그(WSL) ‘파운더스 컵’ 대회에 자동차 브랜드 단독 파트너로 참여한다.

5월 5일~6일 미국 캘리포니아 주 레무어에 위치한 WSL 서프 랜치 인공 파도 풀에서 열리는 ‘WSL파운더스 컵’은 세계 최고 서퍼들을 한자리에서 볼 수 있는 유서깊은 내셔널 팀 대회다.

WSL 서프 랜치는 역사상 최고의 인공 파도를 자랑하는 곳으로 이곳의 파도는 배럴 섹션과 기동 섹션을 특징으로 하며 640m에 이르는 고성능 양방향 파도다. 

WSL 서프 랜치는 WSL 챔피언의 자리에 11번 오른 최고의 서퍼 켈리 슬레이터(미국)의 조언과 이곳을 방문하는 WSL 서퍼들의 피드백을 바탕으로 지난 2년 동안 인공 파도 기술을 완성시키기 위해 노력해왔다. 

‘WSL 파운더스 컵’ 대회는 서프 랜치에서 열리는 WSL의 첫 공공 행사로 다양한 팀 구성을 통해 세계 최고 서퍼들의 서핑을 선보일 예정이다.

FCA 지프 브랜드 총괄인 마이크 맨리는 "지프는 WSL과 동일한 감성을 공유할 뿐만 아니라 WSL이 전 세계적으로 확장하고자 하는 다양한 서핑 행사들에 부합되는 지프의 글로벌 네트워크를 제공하고 있다”고 말했다.

지프 브랜드는 지프 브랜드 홍보대사이자 세계적인 서퍼인 조디 스미스와 말리아 마누엘과 함께 가상 현실에서 모험을 즐길 수 있는 ‘지프 세션: 360° 서핑 체험'을 현장에서 선보일 예정이다. 

이를 비롯해 지프 브랜드와 서핑/서프 라이프스타일의 정신과 감성이 공유하는 DNA를 보여주는 5개의 'Crazy Passionate' 동영상을 지프의 소셜 및 디지털 채널에서 상영할 예정이다.

이 밖에도 ‘WSL 파운더스 컵’ 파트너십을 통해 지프 베스트 라이드, 조디 스미스 및 타일러 라이트의 사인회를 진행한다. 현장에는 2018 올-뉴 랭글러와 2019 뉴 체로키가 전시되며, VIP 의전 차량으로 지프 브랜드 차량들이 제공된다.

이틀 동안 진행되는 이번 대회에서는 WSL 챔피언십 투어 출신 남자 3명, 여자 2명의 서퍼로 구성된 미국, 브라질, 호주, 유럽, 월드(World) 총 5개 팀이 경쟁하게 된다.

WSL의 자동차 브랜드 단독 파트너로서 지프는 지프 리더보드 및 아이코닉한 노란색의 지프 리더 저지 후원을 지속해 나갈 것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