렉서스 NX 돌풍, 日 출시 한 달 만에 9500대
렉서스 NX 돌풍, 日 출시 한 달 만에 9500대
  • 김흥식 기자
  • 승인 2014.09.05 09: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렉서스 최고 기대주로 꼽히고 있는 컴팩트 SUV NX가 글로벌 시장에서 쾌조의 스타트를 보이고 있다. 지난 7월 29일 일본에서 첫 출시를 시작한 NX가 1달만에 9500대의 수주 계약을 달성하면서 목표치를 크게 뛰어넘고 있기 때문이다.

렉서스는 NX의 월 판매 목표를 700대로 발표한 바 있다. 일본에서 수주(Vehicle Order)는 고객과의 계약대수로 계약에 기초해 생산-납차-등록 까지 성사되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렉서스 NX는 현재 세계적으로 급성장하고 있는 컴팩트 크로스오버 시장공략을 위해 프리미엄 SUV인 RX의 아래에 포지셔닝된 새로운 라인업이다. 렉서스 최초로 적용되는 2.0L 터보엔진이 탑재된 가솔린 모델 NX200t와 하이브리드 모델인 NX300h의 두 개 차종이 있다.

지난 4월 2014 베이징 모터쇼에서 세계 최초로 공개된 이후, 과감한 디자인과 첨단 기술을 통한 뛰어난 주행성능과 환경성능이 기대되어 시장의 비상한 관심을 끌어왔다.

렉서스 관계자는 “일본에서 출시 이후 고객들에게 SUV를 느낄 수 있는 강인한 디자인과 ‘레이저 스크류 본딩’,’구조용 접착제’ 등 신기술이 적용된 높은 차체강성, 날카로운 핸들링과 뛰어난 조종안정성으로 큰 호평을 받고 있다”고 판매호조의 배경을 설명했다. 

한편 렉서스는 한국에서 하이브리드 모델 NX300h를 10월 6일 출시하고 본격적인 판매에 들어간다. 렉서스 관계자는 “NX 300h를 우선적으로 출시하는 것은 올해 4월 한국토요타 요시다 아키히사 사장이 기자 간담회를 통해서 밝힌 것처럼 ‘렉서스 하이브리드’의 판매확대를 위해 하이브리드 라인업을 강화하고 렉서스 하이브리드를 통한 고객만족을 더욱 향상시키기 위한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