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꾸라지 '꼼짝 마', 여러 차로 찍는 과속카메라
미꾸라지 '꼼짝 마', 여러 차로 찍는 과속카메라
  • 김아영 기자
  • 승인 2011.11.06 19: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과속카메라가 비추는 차로를 요리조리 피해 다니는 미꾸라지 과속 운전이 더 이상 불가능해 질 전망이다.

미국의 속도카메라 전문제조업체인 피크게인(Peakgain)사가 여러 개의 차로에서 동시에 자동차의 번호와 속도를 구별할 수 있는 장비를 개발했기 때문이다.

이 회사가 개발한 시스템은 여러개의 목표물 영상을 레이더 시스템을 이용해 촬영이 가능하며 모두 4개의 차로에서 최대 32대의 차량을 동시에 모니터링할 수 있다.

기존 과속카메라는 촬영 방향이 설정된 한개의 차로에서만 모니터링이 가능해 설치 방향을 피해 다니거나 다른 차로에서 과속을 하면 단속이 불가능했다.

이 장비는 특히 번호판을 인식해 차종을 구분하고 차선 위반 여부는 물론 GPS와 연동한 위치정보, 운전자 식별이 가능할 정도의 선명한 화질 능력도 갖고 있다.(동영상 참조)

오는 2012년부터 미국에 우선 판매되 운영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