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노삼성차, SM3 전기차로 기술과시
르노삼성차, SM3 전기차로 기술과시
  • 김흥식 기자
  • 승인 2011.09.29 10: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 스마트 그리드 실증단지 사업에 차량 지원

르노삼성차가 제주도 제주시 구좌읍 일대에 조성된 스마트 그리드 실증단지에 SM3 전기자동차 5대를 지원한다고 29일 밝혔다.

미래 전기자동차 비즈니스 모델 개발을 위한 시험운행에 들어갔다고 29일 밝혔다.

스마트 그리드 실증단지는 제주도 동북부 구좌읍 일대에 위치하고 있으며 세계 최대 규모의 종합 스마트 그리드 신기술 실증 단지다.

이곳 에서는 스마트 그리드 관련 기술개발 결과물을 테스트하고 비즈니스 모델을 개발하는 역할을 하고 있다.

르노삼성차는 스마트 그리드의 여러 분야 중 스마트 트랜스포테이션 분야에서 SK 이노베이션 컨소시엄에 참여하고 있으며 SM3 전기자동차는 실증단지 내에 구축된 충전인프라와 연동해 전기자동차 및 충전기의 비즈니스 모델 개발과 검증의 역할을 맡게 된다.

현재 르노삼성자동차는 5대의 전기자동차를 스마트 그리드 실증 단지에 지원하고 있으며 2012년에는 5대를 추가로 투입할 계획이다.

SM3 전기자동차는 양산 직전 모델로 양산 제품 수준의 기술완성도를 갖추고 있다.

모터출력은 최대 70kW이며, 최고 시속 150km로 주행이 가능하고 220볼트 교류 단상 전기(AC)를 공급받아 차내에 설치된 3kW급 완속 충전기를 통해 배터리를 충전한다.

1회 충전 시 사용자 주행패턴을 고려하여 약 160km 이상을 주행할 수 있다.

SM3 전기자동차에 탑재된 배터리는 24kWh 용량의 리튬-이온 배터리로써, 3kW급 완속 충전시 완전충전까지 최대 8시간이 소요된다.

배터리는 트렁크 부분에 위치하고 있으며 기존 충전방식을 이용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타사와는 차별화 되도록 퀵드롭(Quick Drop) 기능으로 3분 이내에 새 배터리 교환이 가능하다.

르노삼성차는 SM3 전기자동차의 양산시기를 2012년 말로 목표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