혼다 팔방미인 CUV ‘크로스투어’ 국내 출시
혼다 팔방미인 CUV ‘크로스투어’ 국내 출시
  • 김흥식 기자
  • 승인 2012.12.12 11: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혼다코리아는 12일 서울 신라호텔에서 자사의 프리미엄 CUV ‘크로스투어’의 출시 발표회를 개최하고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프리미엄 CUV를 지향하며 ‘Active’, ‘Sophisticated’, ‘Utility’라는 3가지 컨셉을 바탕으로 개발된 크로스투어는 스포티 프리미엄이라는 새로운 세그먼트를 구축한 선구적인 모델이다.

혼다 크로스투어는 실용성을 중시하는 요즘 트렌드의 정점에 자리잡은 모델로서 세단과 SUV, 쿠페의 장점만을 모두 융합한 것이 가장 큰 특징이다.

크로스투어는 최신형 엔진과 변속기를 탑재해 혁신적인 스타일에 어울리는 동력성능을 갖추고 있으며 V6 3.5L SOHC i-VTEC+VCM 엔진과 신형 6단 자동 변속기가 적용돼 최대출력 282ps/6,200rpm, 최대토크 34.8kg•m/4,800rpm의 뛰어난 성능과 높은 연비를 제공한다.

 

특히, 패들시프트의 채용으로 수동 변속과 같은 감각의 스포티한 운행을 즐길 수 있으며 크로스투어에 적용된 ANC(Active Noise Control) & ACM(Active Control engine Mount) 시스템은 차량의 소음과 진동을  감소시켜 조용하고 안락한 실내 환경을 제공한다.

`고급스러움`과 `활동적인` 이미지를 절묘하게 결합시킨 크로스투어의 인테리어 디자인은 뛰어난 공간활용성과 고급감을 선사한다.  또한, 폭 1415mm, 길이 1059mm의 넓은 트렁크 공간은 세단과는 비교할 수 없는 적재공간을 제공하며 간단한 원터치 조작으로 2열 시트를 접을 수 있어 최대 1918mm 길이의 긴 화물까지도 수납할 수 있다.

 

특히, 시인성이 좋은 8인치 i-MID 센터 디스플레이를 통해서 각종 주행, 차량 정보와 터치 스크린 네비게이션, 후방 카메라 영상, 시계 등의 다양한 정보를 제공하며 오디오 시스템은 알루미늄 돔 트위터와 케블라 콘의 도어 스피커, 대형 인클로져의 서브우퍼, 그리고 360W 고출력 앰프 등으로 고급스런 인테리어에 어울리는 사운드를 제공한다.

이외에도 멀티앵글 후방 카메라와 사이드 미러로는 확인할 수 없는 사각 지대를 영상으로 보여주는 레인 워치 시스템, 액티브 헤드레스트, 6 에어백 시스템 등의 최첨단 안전ㆍ편의 사양을 갖추고 있다.

정우영 혼다코리아 사장은 "크로스투어는 혁신과 창조를 향한 혼다의 열정을 담은 제품으로 이미 북미 시장에서 큰 사랑을 받고 있다”면서 “크로스투어의 모든 장점들은 라이프스타일에 대한 개성 표출과 동시에 합리적인 소비패턴을 가진 국내 고객들에게도 많은 사랑을 받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크르스투어는 한 개 트림으로 국내 시장에서 판매되며 3.5 EXR의 가격은 4690만원, 판매목표는 연간 600대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