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일리시 아웃도어 라이프, 혼다 '오딧세이' 출시
스타일리시 아웃도어 라이프, 혼다 '오딧세이' 출시
  • 김흥식 기자
  • 승인 2012.11.30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월드 베스트셀링 패밀리카 ‘오딧세이’가 30일 서울 그랜드 힐튼 호텔에서 출시행사를 갖고 본격 판매를 시작했다.

혼다를 대표하는 미니밴 오딧세이는 에어로다이내믹 디자인에 기존의 미니밴과는 차별화된 상품성을 앞세워 미국 시장에서만 연간 약 11만 대 이상 판매되고 있는 베스트 셀링모델이다.

공기역학적으로 설계된 오딧세이의 전면부는 예리하게 뻗은 A필러와 만나 스포티한 느낌을 주고 있으며 번개 모양의 벨트라인과 낮게 경사진 루프라인으로 멀리서도 한눈에 알아볼 수 있는 ‘100m 디자인’을 자랑한다.

특히 긴 전장과 와이드한 전폭에 비해 상대적으로 낮은 전고는 미니밴에서는 찾기 힘든 스포티한 스타일을 제공한다.

 

오딧세이는 탈착식 2열 시트와 원모션 폴딩 3열 매직시트, 그리고 경쟁모델 중 가장 넓은 2,3열 레그룸 등은 승차 인원과 적재 화물에 따라서 다채로운 변환이 가능하다. 특히 탈착식 센터콘솔로 운전석부터 3열 시트 뒤쪽까지 편하고 자유롭게 이동할 수 있다.

뿐만 아니라 통합 리모콘과 내부 스위치를 사용해 좁은 공간에서도 손쉽게 슬라이딩 도어의 오픈이 가능하며 테일게이트 역시 통합 리모콘을 통해 양손에 짐이 있는 상황에서도 편리하게 열고 닫을 수 있다.

오딧세이의 독창적인 수납공간은 미니밴의 필수 요소인 공간 활용성을 극대화 시켜준다. 탑승객의 편의를 고려한 12개의 컵 홀더와 휴대폰, 게임기, 핸드백 등을 수납할 수 있는 다용도 수납공간을 배치했으며 간편한 쿨링 박스를 센터페시아 하단에 배치, 사용 편의성을 높였다.

 

3.5L VCM 엔진을 탑재한 오딧세이는 최대출력 253 마력과 최대토크 35.0 kg·m의 고성능 엔진은 미니밴에서 찾아보기 힘든 강력한 성능을 자랑한다. 또한 3열 사이드 커튼 에어백을 포함한 6개의 에어백과 고강성 차체 소재로 미국 교통안전국(NHTSA) 최고 등급의 충돌안전성을 확보하고 있다.

이 밖에도, 오딧세이는 트라이존 독립식 에어컨디셔너를 도입해 운전자, 조수석 및 뒷좌석 탑승자의 필요에 맞게 온도와 습도를 자동으로 조절할 수 있다.

오디오 시스템은 CD 플레이어는 물론 USB/i-Pod 재생기능이 포함되어 있으며, CD 라이브러리(2GB 자체 플래시 메모리) 기능을 갖춰 원하는 음악 CD를 최대 18장까지 오디오 시스템에 저장하고 감상할 수 있다.

 

한편 정우영 코리아 사장은 "오딧세이는 변화하고 있는 한국 소비자들의 라이프 스타일에 적합한 모델"이라고 말하고 "연간 400대 판매를 목표로 하고 있다"고 말했다. 오딧세이의 국내 판매가격은 4790만원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