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 브랜드 롤링랩 개발 스토리 공개, 전용 위장막 '아이오닉 5 N' 주행 장면 최초 등장
N 브랜드 롤링랩 개발 스토리 공개, 전용 위장막 '아이오닉 5 N' 주행 장면 최초 등장
  • 김흥식 기자
  • 승인 2022.12.02 10: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RM20e
RM20e

현대차가 RN22e, N Vision 74 등 현대차 고성능 N브랜드 전동화 기술을 담은 롤링랩(Rolling Lab) 개발스토리 영상을 유튜브(Hyundai N Worldwide)에서 2일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은 ‘움직이는 연구소’로 불리는 롤링랩 개발과정을 담고 있다. 롤링랩은 모터스포츠에서 영감 받은 고성능 기술들을 양산모델에 반영하기에 앞서, 연구개발 및 검증하는 차량이다.

현대 N브랜드는 기존 RM(Racing Midship)시리즈에 이어, 차세대 전동화 차량 개발을 위해 새로운 이름의 롤링랩 시리즈를 선보였다. RM 시리즈는 현대차가 고성능 차량에 탑재하기 걸맞은 기술을 개발하고 관련 노하우를 습득하기 위해 2012년부터 진행해 온 프로젝트다. 해당 프로젝트를 위해 개발한 콘셉트카 시리즈를 RM 시리즈라 부른다.

RN22e<br>
RN22e

이번 영상은 RN22e, N Vision 74 개발과정을 생생하게 공개해 N브랜드가 선보일 고성능 자동차의 미래를 전달한다. 롤링랩 RN22e는 N브랜드의 첫번째 E-GMP 기반 고성능 차량이다. 2015년 브랜드 런칭 이후 퍼포먼스 비전 3대 핵심 요소인 코너링 악동(Corner Rascal, 곡선로 주행능력), 레이스 트랙 주행능력(Race Track Capability), 일상의 스포츠카(Everyday Sports Car)를 잘 보여주는 모델로 등장한다.

RN22e를 통해 선행기술을 시험하고 검증해 가까운 미래에 나올 전동화 N 양산차량에 대한 가능성을 영상에서 보여준다. N Vision 74는 최초의 수소 하이브리드 롤링랩으로 고성능 차량에 대한 N브랜드의 중장기적 비전을 보여준다. N브랜드 론칭 시 공개했던 수소 고성능 콘셉트를 7년간의 연구 끝에 실체화한 500kW급의 파워트레인과 5분이 채 걸리지 않는 충전 시간을 통해 새로운 운전 경험을 제시한다.

N Vision 74

또한 1974년에 공개된 포니 쿠페 콘셉트 정신을 계승한 디자인은 N브랜드를 넘어 현대자동차 아이콘으로서의 위치를 명확하게 보여준다. 이번 영상에는 아이오닉 5 N이 세계 최초로 공식 등장한다. 약 3초간 롤링랩과 나란히 달리는 아이오닉 5 N은 픽셀과 체커 플래그 에서 영감을 받아 제작된 N 전용 위장막에 둘러 싸여 있다.

N 전용 위장막은 전동화 시대에도 운전의 재미를 이어가겠다는 N브랜드의 노력과 열정을 담아 이번에 처음 제작, 적용됐다. 현대차 N브랜드 매니지먼트모터스포츠 사업부 틸바텐베르크(Till Wartenberg) 상무는 “N 브랜드는 가장 빠르게 진화하는 고성능 브랜드로 전동화 비전 계획에 따라 모든 일정을 체계적으로 맞춰가고 있다”며 “이번 영상을 통해 N 브랜드가 추구하는 운전의 즐거움을 위한 다양한 과정을 전 세계 팬들이 보고, 듣고, 느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