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르쉐 디자인 창립 50주년 기념 한정판 '911 에디션 50주년 포르쉐 디자인' 출시
포르쉐 디자인 창립 50주년 기념 한정판 '911 에디션 50주년 포르쉐 디자인' 출시
  • 정호인 기자
  • 승인 2022.09.15 10: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르쉐코리아가 포르쉐 디자인의 창립 50주년을 기념하는 스페셜 에디션 '911 에디션 50주년 포르쉐 디자인'을 국내 공식 출시한다고 밝혔다. 포르쉐 디자인 설립자이자 포르쉐 911을 디자인한 페르디난트 알렉산더 포르쉐 교수(F.A. 포르쉐)의 아이코닉한 디자인에서 영감을 받은 ‘911 에디션 50주년 포르쉐 디자인’은 전 세계 750대 한정 생산된다.

현행 992세대 ‘911 타르가 4 GTS’를 기반으로 클래식 디자인을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스페셜 에디션은 내외관에 1972년 F.A. 포르쉐가 디자인한 최초 포르쉐 디자인 제품인 전설적인 ‘크로노그래프 1’을 연상시키는 블랙 컬러 요소를 적용해 디자인을 완성했다. ‘911 에디션 50주년 포르쉐 디자인’은 블랙 컬러로 제공되며 제트 블랙 메탈릭은 옵션으로 이용할 수 있다.

타르가 바(bar)는 새틴 마감 플래티넘 컬러가 적용되며 도어의 ‘포르쉐 디자인’ 데코레이션 필름은 대조되는 색상으로 제공된다. 911 터보 S와 동일한 휠(전륜 20인치, 후륜 21인치)이 장착되며 림은 새틴 마감의 플래티넘으로, 브레이크 캘리퍼는 고광택 블랙 컬러가 적용된다. 스페셜 에디션은 리어 리드 그릴 슬랫에 ‘포르쉐 디자인 50주년 에디션’ 배지를 부착했다. 리어 에이프런의 ‘911’ 로고 역시 블랙 컬러다.

클래식한 체크 무늬 스포츠-텍스 시트 센터 패널과 스포츠 크로노 패키지와 함께 포함된 포르쉐 디자인 서브세컨드의 레드 컬러 초침 역시 과거를 회상시킨다. 스포츠 크로노 패키지와 함께 메모리 패키지가 포함된 18방향 전동 조절식 어댑티브 스포츠 시트 플러스는 기본 사양으로 제공된다.

가죽으로 마감된 GT 스포츠 스티어링 휠에는 12시 방향에 안전 벨트와 동일한 슬레이트 그레이 컬러 포인트가 적용됐다. 블랙 아노다이징 알루미늄 마감의 '포르쉐 디자인 50주년' 로고가 도어 실 가드에 적용됐으며, 헤드레스트에도 동일한 로고가 각인된다. 대시보드 오른쪽에 위치한 '911' 레터링 및 한정판 모델의 고유 번호는 스페셜 에디션의 특별함을 더한다.

또한, ‘911 에디션 50주년 포르쉐 디자인’ 구매 고객을 위해 특별 제작된 새로운 버전의 전설적인 크로노그래프 1도 선보인다. 에디션 넘버 및 휠 모양 와인딩 로터와 같은 특징을 통해 ‘911 에디션 50주년 포르쉐 디자인’ 고유의 특징을 강조한다. ‘911 에디션 50주년 포르쉐 디자인’의 판매 가격은 부가세를 포함해 2억5040만원이다.

F.A. 포르쉐는 “좋은 디자인은 항상 정직해야 한다”고 강조해왔다. 그는 전설적인 포르쉐 911을 디자인했으며 1972년에는 디자인 스튜디오를 설립했다. 현 롤랜드 하일러 최고 책임자와 그의 팀은 이 철학을 계승하고 있다. 우수한 재료를 사용하며, 순수한 미학적 가치를 담아 기능성과 내구성을 모두 갖춘 제품을 디자인한다. 포르쉐 디자인 브랜드의 인하우스 디자인 팀으로서 타임피스, 선글라스, 러기지 등 영감을 주는 고품질 제품을 제작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