볼보그룹코리아, 초대형 100톤급 크롤러 굴착기 'EC950F' 국내 출시
볼보그룹코리아, 초대형 100톤급 크롤러 굴착기 'EC950F' 국내 출시
  • 김훈기 기자
  • 승인 2022.09.01 09: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볼보그룹코리아가 초대형 100톤급 크롤러 굴착기 'EC950F'를 국내 시장에 출시한다고 1일 밝혔다. EC950F는 볼보건설기계코리아 굴착기 제품 라인업 가운데 가장 큰 초대형 모델로, 기존 검증된 제품 사양에 한국 고객의 요구사항을 최대한 반영하고 국내의 다양한 현장에서 철저한 테스트를 거쳐 플래그십에 걸맞은 탁월한 생산성과 우수한 연료 효율성을 강화했다.

EC950F는 기존 볼보건설기계코리아 초대형 굴착기 라인업에서 가장 큰 모델이었던 80톤급 굴착기 'EC750E'의 최대 버켓용량 보다 약 1.3배 크며, 가장 많이 판매되는 5톤급 굴착기 'EC60E PRO'보다는 40배 큰 7.0㎥의 버킷을 갖췄다.

또한, 첨단 전자식 유압 제어 시스템과 낮은 RPM에서도 고출력을 실현할 수 있는 연비 최적화 시스템을 통해 연비 향상은 물론 석광산 같은 가혹한 작업환경에서도 손실 없는 파워와 속도로 최적화된 작업성능을 발휘한다. 

이번 EC950F에는 EU Stage 5 기준의 친환경 엔진을 장착하여 배기가스 및 미세먼지 저감 기술을 적용해 국내 모든 대형건설기계 중 가장 앞선 환경 기준을 충족시킨다. 

EC950F는 플래그십 모델에 걸맞은 내구설계와 옵션으로 운전자 편의 또한 대폭 향상시켰다. 첨단 내구설계 기법을 도입해 장비에 가해지는 작업 충격을 최소화하고 장비 수명을 극대화했다. 또한, 360° 시야를 제공하는 볼보 스마트 뷰를 장착해 장비 주변 가시성을 높일 수 있고, 낙하물로부터 캡 전면과 상부를 보호하는 낙하물 보호 장치(FOG, Falling Object Guard)로 내구성 및 안전성을 극대화할 수 있다.

이 밖에도 GPS 기반의 첨단 텔레매틱스 기반의 장비관리통합 솔루션인 볼보 케어트랙 표준 장착해 고객들은 장비의 위치 정보와 가동 현황, 주요부품 상태 등을 원격으로 모니터링하는 ‘볼보 커넥티드 서비스’를 이용해 효율적인 장비 유지보수가 가능하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