볼보자동차, 스마트하게 23년식 모델부터 디지털 서비스 패키지 전 차종 확대 적용
볼보자동차, 스마트하게 23년식 모델부터 디지털 서비스 패키지 전 차종 확대 적용
  • 정호인 기자
  • 승인 2022.07.05 10: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볼보자동차코리아가 23년식부터 XC90, S60, V60CC, XC40 등에 TMAP 인포테인먼트 및 볼보 온 콜(Volvo on Call), 디지털 키 기능을 제공하는 볼보 카스 앱등을 포함한 디지털 서비스 패키지를 확대 적용한다고 밝혔다. 

이는 글로벌 모델 업데이트에 따른 것으로 보다 스마트한 사용자 경험과 도로에 집중할 수 있는 안전한 이동 환경을 제공하기 위한 조치다. 이에 따라 23년식 모델부터 국내 시판되는 모델 볼보 차종에는 트림과 상관없이 구글과의 협력으로 개발한 안드로이드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을 기반으로 한 디지털 서비스 패키지가 탑재된다. 

이 중 새로운 사용자 경험의 핵심인 TMAP 인포테인먼트는 국내 최초로 TMAP내비게이션, NUGU 디지털 비서, FLO 음악 서비스 등을 차량과 통합한 서비스다. 한국시장을 위해 300억을 투자해 개발한 것으로 차량 내부에서 ‘아리아’를 호출하는 것 만으로 국내 최고 수준의 실시간 정보를 제공하는 TMAP 내비게이션과 전화 및 문자, 사용자 맞춤형 음악 및  팟캐스트, 라디오, 날씨, 뉴스, 증권 등 각종 정보 탐색, 실내 온도, 열선 및 마사지 시트, 이오나이저 등 차량 제어, 조명, 에어컨, 로봇청소기 등을 컨트롤 할 수 있는 누구(NUGU) 스마트홈 컨트롤 등을 이용할 수 있다.

여기에 사고로 인한 긴급 의료 지원이나 배터리 방전, 타이어 펑크과 같은 긴급 출동 서비스가 필요할 경우, 룸 미러 상단에 자리한 SOS 또는 ON CALL 버튼 하나로 24시간 컨시어지 서비스를 지원하는 볼보  온콜(Volvo on Call)도 추가된다. 또한 차량 개폐 및 실내 냉난방 설정 등을 원격으로 제어할 수 있는 디지털 키, 볼보카스앱도 이용할 수 있다. 또한 업계 최고 수준의 5년 LTE 무상 이용 및 FLO 1년 이용권도 포함된다.

이 밖에도 차량 내 무선 통신 모듈로 서비스센터 방문 없이 새로운 기능과 성능 개선을 위한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를 받을 수 있는 ‘OTA’ 업데이트도 15년간 무상 데이터를 통해 지원한다. 이를 통해 출고 이후에도 스마트폰처럼 클릭 한번 만으로 최신의 상태를 유지할 수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