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韓시장 진출 후 첫 가솔린 투입' DS 오토모빌, 1.2ℓ 퓨어테크 DS 7 크로스백 출시 
'韓시장 진출 후 첫 가솔린 투입' DS 오토모빌, 1.2ℓ 퓨어테크 DS 7 크로스백 출시 
  • 김훈기 기자
  • 승인 2022.06.07 08: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DS 오토모빌이 한국 시장에서 브랜드 최초로 1.2ℓ 가솔린 엔진을 장착한 'DS 7 크로스백'을 공식 출시한다고 7일 밝혔다. DS 7 크로스백은 DS 브랜드가 한국 진출 당시 처음으로 출시한 전략 차종으로 차별화된 내외관 디자인과 프랑스의 주행 감성을 앞세워 소비자들의 사랑을 받은 주력 모델이다. 

DS는 이러한 의미를 더하고자 DS 7 크로스백에 브랜드 최초로 1.2ℓ 가솔린 엔진을 도입하고 새로운 출발에 강력한 드라이브를 건다는 방침이다.

이번 출시되는 신차에는 3기통 1.2ℓ 퓨어테크 엔진을 탑재해 경제성과 친환경성 등 다운사이징 엔진의 강점을 두루 갖췄다. 또한 1.2ℓ 퓨어테크 엔진은 이러한 장점을 인정받아 지난 2015년부터 4년 연속으로 영국 ‘엔진 테크놀로지 인터내셔널’에서 뽑은 올해의 엔진상을 수상한 바 있다.

DS 7 크로스백은 1.2ℓ 퓨어테크 엔진에 8단 자동변속기 조합으로 최고 출력 131마력과 최대 토크 23.5kg.m의 성능을 발휘하고 복합연비는 11.8km/ℓ에 달한다. 여기에 이산화탄소 배출량은 137g/km에 불과하다.

해당 모델의 전체 디자인은 동급 대비 우람한 체격을 바탕으로 프랑스의 섬세한 아방가르드 정신을 담은 디테일한 실내외 디자인이 절묘한 조화를 이뤘다. 

외관은 ‘DS 윙스’로 불리는 다이아몬드 패턴의 육각형 그릴과 역동적인 크롬라인을 통해 DS 7 크로스백만의 우아함과 강인함을 드러낸다. 실내는 12.3인치의 디지털 계기판을 장착해 운전자의 시인성을 높였으며, 가죽 시트와 대시보드 등에 알칸타라와 같은 고급 소재를 사용하고 다이아몬드 패턴으로 마무리해 품격을 높였다. 

DS 7 크로스백은 쏘시크와 그랜드 시크 등 2가지 트림으로 판매된다. 엔트리 트림인 ‘쏘시크’에는 19인치 알루미늄 휠과 다이아몬드 빛을 형상한 DS 액티브 LED 비전 헤드라이트, 파노라믹 선루프, 핸즈프리 전동식 트렁크를 기본 장착했다. 또한 스탑&고가 지원되는 액티브 크루즈 컨트롤, 차선 유지 보조 시스템, 전후방 주차 보조시스템 등 주행보조 시스템 등이 탑재된다. 

상위 트림인 ‘그랜드 시크’에는 풍부한 사운드를 즐길 수 있는 포칼 일렉트라 하이파이 오디오 시스템 시스템과 앞좌석 통풍시트 및 마사지 시트를 추가하고 운전자 주의 모니터링 시스템과 비전 360 서라운드뷰 카메라 등 첨단 운전자 보조 기능도 적용했다. 국내 판매 가격은 쏘시크 5090만 원, 그랜드 시크 5590만 원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