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상초월, 170억 개의 변수를 창조하는 '벤틀리 뮬리너' 올해 주문량 예년의 3배
상상초월, 170억 개의 변수를 창조하는 '벤틀리 뮬리너' 올해 주문량 예년의 3배
  • 정호인 기자
  • 승인 2022.05.16 09: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벤틀리 비스포크 서비스 뮬리너 이용자가 사상 최대치를 기록하고 있다. 개인화 서비스를 통해 나만의 벤틀리를 주문하는 뮬리너 고객이 2020년 대비 올해 3배로 증가하면서 하루 평균 3대 수준으로 만들어지고 있다. 벤틀리 뮬리너는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코치빌더다.

1950년대 R 타입 컨티넨탈 등과 같은 상징적인 모델의 개발을 담당했으며, 최근에는 블로워 컨티뉴에이션(블로워 재생산 모델) 및 바칼라 등 상징적인 모델의 제작을 전담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뮬리너는 광범위한 색상 조합 및 맞춤형 스티칭부터 완전히 새로운 원오프 모델까지 다양한 옵션을 통해 보다 높은 수준의 비스포크 경험을 제공한다.

벤틀리는 궁극의 럭셔리 카를 원하는 고객들의 수요에 대응하기 위해 지난 2014년 뮬리너 디자인 팀을 출범시키며 비스포크 서비스 부문에 적극적인 투자를 단행해왔다. 뮬리너 고객을 위한 개인화 제작 가이드를 제공하고 있으며 전담 팀의 전문적인 상담 서비스를 제공해 나만의 벤틀리 만들기를 돕고 있다. 

그 결과 2021년 뮬리너 비스포크 프로젝트는 누적 1000건이 넘어섰으며, 차량 대 당 주문 가능한 개인화 항목수 역시 2020년 평균 2개 대비 7개 수준으로 대폭 늘어났다. 뮬리너 비스포크 기능과 옵션을 갖춘 벤틀리 모델의 비율 역시 2020년 전체 2%에서 현재 연간 6% 비율로 높아졌다.

한편, 벤틀리는 뮬리너 비스포크 서비스 확대를 위해 특별한 옵션을 새롭게 보강했다. 대표적인 신규 옵션으로는 벤틀리 보이즈에 대한 경의를 담은 새로운 ‘18K 골드 오르간 스탑’을 들 수 있다. 이 뮬리너 옵션은 최근 뮬리너의 한정판 모델들 중 하나인 ‘뮬리너 넘버9 에디션에 선보인 바 있다.

뮬리너 고객들의 호응도가 높은 ‘오픈 포어 베니어’ 옵션도 강화했다. 초박형 매트 라커를 사용해 전통적인 광택 마감과는 달리 목재의 자연스러운 질감을 최대한 살린 ‘오픈 포어 베니어’는 라커 사용량을 90%를 줄여 더욱 친환경적인 제작 공법으로도 각광받고 있다.

벤틀리 관계자는 “벤틀리 뮬리너는 세계에서 가장 광범위한 색상 조합 및 무제한의 인테리어 옵션을 통해 수십억 가지의 독특한 구성을 제공한다. 실제로 고객이 컨테넨탈 GT에서만 지정할 수 있는 옵션이 170억 가지에 이를 정도로, 벤틀리 뮬리너에게 한계란 오직 고객의 상상력뿐”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