볼보자동차, 충전 5분만에 160km 주행 가능 배터리 충전 개발 '스토어닷' 전략적 투자
볼보자동차, 충전 5분만에 160km 주행 가능 배터리 충전 개발 '스토어닷' 전략적 투자
  • 정호인 기자
  • 승인 2022.04.26 10: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볼보자동차가 자사의 벤처 캐피털 ‘볼보자동차 테크 펀드’를 통해 이스라엘의 전기차 전용 초고속 배터리 충전기술 개발기업, 스토어닷(StoreDot)에 전략적 투자를 단행했다. 이를 통해, 볼보자동차는 오는 2030년까지 100% 순수 전기차 기업으로 전환하고자 하는 전동화 비전을 강화하고, 스토어닷의 새로운 배터리 기술 개발과정에 참여할 수 있게 됐다.

스토어닷에 따르면 스토어닷은 현재 충전 시작 후 단 5분 만에 160km까지 주행 가능한 배터리를 제조하는 기술을 선구적으로 연구하고 있다. 볼보자동차는 스토어닷에 투자한 첫번째 프리미엄 완성차 업체로, 스토어닷은 이번 투자 유치를 통해 자사가 개발 중인 기술의 출시 시점을 단축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나아가, 오는 2024년까지 해당 기술이 적용된 배터리 셀을 양산할 수 있도록 연구개발에 매진할 계획이다.

이번 협업은 지난해 볼보자동차와 스웨덴 배터리 제조기술 선두기업 노스볼트(Northvolt)가 합작으로 설립한 배터리 기술 합작 투자회사가 맡아 진행할 예정이다. 이번 전략적 투자를 계기로 볼보자동차는 자사와 스토어닷 간 협업의 결과로 출시되는 모든 기술에 대한 액세스를 확보하게 된다.

알렉산더 페트로프스키 볼보자동차 테크펀드 최고경영자(CEO)는 “볼보자동차는 자동차 업계에서 가장 빠른 변화를 추구하는 선구자가 되는 것을 목표로 삼고 있으며, 테크펀드는 이를 실현하는 미래기술 리더와 파트너십을 구축하는 중요한 역할을 맡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이번 전략적 투자는 볼보의 철학과 전동화 및 탄소 제로 모빌리티에 대한 스토어닷의 목표와 기업철학이 완벽하게 부합했기 때문에 가능했다. 양사 간 성공적인 협력을 바탕으로 시장에 획기적인 기술을 출시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게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고 이번 전략적 투자에 대한 소감을 밝혔다.

현재 스토어닷이 진행 중인 배터리 개발은 고유한 실리콘 양극 기술 및 이와 관련된 소프트웨어 통합을 중심으로 진행된다. 장거리 주행과 빠른 배터리 충전 시간, 낮은 비용을 바탕으로 전기차를 개발하고자 하는 볼보의 야심을 실현하는 초고속 배터리 충전 기술을 개발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한편, 볼보자동차는 오는 2030년까지 100% 순수 전기차 기업으로 전환해 지속가능성을 위한 제로 이미션(Zero emission)을 달성할 방침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