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 글로벌 판매량 0.9% 감소,  3만 6154대 기록한 스포티지 최다 판매
기아 글로벌 판매량 0.9% 감소,  3만 6154대 기록한 스포티지 최다 판매
  • 김흥식 기자
  • 승인 2022.04.01 16: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아 3월 판매가 국내 4만 5066대, 해외 20만 5580대를 기록했다. 총 판매량은 전년 동기 대비 0.9% 감소한 25만 646대이다.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국내는 11.7% 감소, 해외는 1.8% 증가한 수치다. 차종별 실적은 스포티지가 3만 6154대로 가장 많이 팔렸고 셀토스 2만 6487대, 모닝이 1만 8694대로 뒤를 이었다.

국내 시장에서 가장 많이 팔린 차량은 쏘렌토(5435대)다. 승용 모델은 레이 3566대, 모닝 3559대, K8 2722대, K5 2642대 등 총 1만 5728대, 쏘렌토를 포함한 RV 모델은 스포티지 4919대, 셀토스 4266대, 카니발 4065대 등 총 2만 4639대를 팔았다. 상용 모델은 봉고Ⅲ 4608대 등 버스와 트럭을 합쳐 총 4699대가 판매됐다.

해외 판매 및 수출은 스포티지가 3만 1235대로 가장 많은 실적을 기록했다. 셀토스가 2만 2221대, 리오(프라이드)가 1만 6596대로 뒤를 이었다. 기아 관계자는 “반도체 부품 수급 차질 문제와 오미크론 확산 등으로 경영 불확실성이 지속되는 상황이지만 유연한 반도체 배분과 차량 생산 일정 조정 등으로 공급 지연에 미치는 영향을 최소화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