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승기 +] 현대차 코나 N "회장님 용단을 내릴 때가 왔습니다"
[시승기 +] 현대차 코나 N "회장님 용단을 내릴 때가 왔습니다"
  • 오토헤럴드
  • 승인 2021.11.18 14: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고 속력 240km, 그러나 현대차 코나 N이 현실에서 낼 수 있는 최고 속력은 110km에 불과합니다. 서킷요? 제로백? 잘 만든 고성능차를 한계치는 커녕 맛을 보기도 어려운 현실...회장님 결단을 내려 주세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