롤스로이스, 2023년 4분기 출시될 순수전기차 '스펙터' 프로토타입 공개
롤스로이스, 2023년 4분기 출시될 순수전기차 '스펙터' 프로토타입 공개
  • 김훈기 기자
  • 승인 2021.09.30 08: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롤스로이스모터카가 현지시간으로 29일, 영국 굿우드 본사에서 브랜드 역사상 최초의 순수전기차 '스펙터(Spectre)'를 공개하고 공식 출시에 앞서 실주행 테스트를 시작한다고 발표했다.

스펙터는 ‘강렬함’과 ‘유령’을 의미하며 롤스로이스는 브랜드 최초의 순수전기차를 발표하는 순간을 위해 해당 차명을 간직해 왔다. 스펙터는 기존 팬텀, 고스트, 레이스 등 롤스로이스 모델명처럼 강렬하면서도 상징적인 역할을 담당한다.  

스펙터의 정숙하고 세련되며 즉각적인 토크와 엄청난 토크를 발휘하는 전기 드라이브는 어떤 자동차 브랜드보다 롤스로이스에 완벽하게 들어맞는다. 스펙터는 여기에 롤스로이스 고유의 스페이스프레임 아키텍처를 결합해 특유의 승차감을 일컫는 '와프터빌리티(waftability)'를 효과적으로 구현한다.

롤스로이스는 순수전기차를 선보이기에 앞서 전기 파워트레인을 활용한 꾸준한 연구와 실험을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브랜드는 앞서 2011년 팬텀의 배터리 전기 자동차 버전인 팬텀 EE(코드명 102EX)를 공개했으며, 2016년에는 롤스로이스의 비전을 반영한 비전 넥스트 100(코드명 103EX)를 발표했다. 

스펙터는 2023년 4분기 출시에 앞서 롤스로이스 역사상 가장 혹독한 테스트 프로그램을 거치게 된다. 전세계 방방곡곡을 넘나들며 약 250만km에 달하는 다양한 조건과 지형에서 공개적으로 주행 테스트를 거치고, 이를 통해 향후 400여 년 동안 활용할 수 있는 시뮬레이션 데이터를 축적할 예정이다. 

롤스로이스모터카 CEO 토스텐 뮐러 오트보쉬는 “오늘 롤스로이스는 오랜 시간의 연구와 고심 끝에 마침내 미래를 책임질 새로운 유산 스펙터를 공개한다”라며 “스펙터는 1900년 창립자 찰스 롤스가 예언한 전기차의 결과물을 의미한다. 롤스로이스는 전세계에서 가장 혁신적이고 영향력 있는 롤스로이스 고객에게 전기화로 밝아진 미래를 선사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롤스로이스는 2020년대 내에 모든 제품을 순수 전기 모델로 전환하고, 2030년 이후에는 모든 내연 엔진 제품의 생산 및 판매를 중단한다는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