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지엠, 2월 총판매 전년비 2.4% 증가 '트레일블레이저 실적 견인'
한국지엠, 2월 총판매 전년비 2.4% 증가 '트레일블레이저 실적 견인'
  • 김훈기 기자
  • 승인 2021.03.02 15: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지엠 쉐보레가 지난 2월 내수 5098대, 수출 1만9167대를 포함 총 2만4265대의 차량을 판매해 전년 동월 대비 2.4% 증가한 실적을 나타냈다.

2일 한국지엠에 따르면 지난달 내수 판매는 스파크가 1759대 판매되며 쉐보레 제품 중 가장 높은 판매량을 기록하고 내수 실적을 이끌었다. 이어 쉐보레 트레일블레이저는 1285대가 판매되며 스파크와 더불어 한국지엠의 내수 판매 핵심 모델로 자리잡았다. 특히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11.3% 높은 판매고를 올리며 국내 출시 1년 후에도 여전히 뜨거운 시장 반응을 입증했다.

이 밖에 트래버스, 이쿼녹스 등 쉐보레 수입 RV 라인업도 내수 실적에 힘을 보탰다. 쉐보레 트래버스는 274대가 판매돼 전년 동월 대비 14.2% 증가세를 기록하고 쉐보레 이쿼녹스 또한 전년 동월 대비 122.0% 증가세를 기록했다. 또한 판매 종료를 앞둔 다마스와 라보는 소상공인들의 막바지 수요가 판매로 이어지면서 전년 동월 대비 각각 54.2%, 119.7% 증가한 350대, 468대 판매됐다.

지난달 수출은 경승용 1482대, RV는 1만7184대, 중대형 승용 501대를 각각 기록했으며 전년 동월 대비로는 17.2% 감소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