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스바겐 2020년형 티구안, 3월 1022대 판매 수입 베스트셀링카 등극
폭스바겐 2020년형 티구안, 3월 1022대 판매 수입 베스트셀링카 등극
  • 정호인 기자
  • 승인 2020.04.03 10: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폭스바겐코리아가 지난해 10월 말부터 본격 인도를 개시한 독보적인 베스트셀링 SUV, ‘2020년형 티구안’이 지난 3월 총 1022대가 판매되며 전체 수입차 시장 월간 베스트셀링카 1위를 기록했다.

폭스바겐 티구안은 전 세계적으로 500만대 이상 판매된 글로벌 베스트셀링 SUV이자, 한국 수입차 시장에서도 지난 10년 간 연간 베스트셀링 모델에 등극한 유일한 SUV 모델로 압도적인 인기를 구가하고 있다.

판매 재개 이후 티구안의 월간 판매량이 1000대를 돌파한 것은 2019년 11월(1640대)에 이은 2번째로, 이번에는 전륜 구동 모델만으로 1000대를 돌파했다. 이번 3월 전체 수입차 중 1000대 이상 판매한 모델은 티구안이 유일하다.

폭스바겐코리아는 올 상반기 꾸준한 티구안의 인기와 고객들의 니즈를 반영해 티구안 모델 라인업을 확대해 수입 SUV 최강자로서의 입지를 굳힌다.

4월, 다이내믹한 주행 감성을 극대화한 상시 사륜구동 버전인 ‘티구안 4모션 프레스티지’의 본격 인도를 개시하며, 추후 3열 시트 도입으로 한층 더 높은 공간 활용성을 제공하는 7인승 버전인 ‘티구안 올스페이스’를 추가 출시할 예정이다.

이로써 티구안은 2.0 TDI 프리미엄, 프레스티지, 4모션 프레스티지, 올스페이스 총 4개 모델 라인업으로 한국 시장에서 역대 가장 다양한 라인업을 갖추고 그 위상을 더욱 확고히 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