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기통과 12기통 오픈탑, 페라리 812 GTS & F8 스파이더 출시
8기통과 12기통 오픈탑, 페라리 812 GTS & F8 스파이더 출시
  • 김흥식 기자
  • 승인 2020.02.27 12: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라리 12기통 하드톱 스파이더 모델 812 GTS(사진 위), 8기통 하드톱 스파이더 모델 F8 스파이더(F8 Spider. 사진 아래)가 26일 국내에서 출시됐다. 페라리 812 GTS는 마지막 양산형 12기통 프론트 엔진 스파이더 365 GTS4 이후 50년 만에 출시된 새로운 라인업이다.

812 슈퍼패스트의 사양과 성능을 모두 갖춘 스파이더 버전으로 8500 rpm에서 800 마력를 뿜어내는 동급 최강의 엔진이 탑재됐다. 배기량은 6.2ℓ에서 6.5ℓ 늘어나 저속 회전에서도 최고의 토크를 발휘할 수 있고 접이식 하드톱(RHT) 적용으로 비교적 큰 트렁크 용량을 확보했다.

812 슈퍼패스트를 기반으로 설계된 디자인은 스포티함과 우아함을 강조했고 접이식 하드톱은 45km/h 이하의 속도에서 단 14초 만에 열린다. 전자식 리어 스크린은 오픈톱 주행에서 바람을 막아주는 동시에, 톱을 닫은 경우에서도 열 수 있어 자연흡기 12기통의 사운드트랙을 즐길 수 있다.

812 GTS는 루프 개방 시에도 812 슈퍼패스트와 동일한 성능을 내뿜는 동시에 루프를 닫은 상황에서도 최상의 편안함을 제공한다. 100km/h 도달까지 3초 미만, 200km/h까지 8.3초가 소요되며 최대 속도는 812슈퍼패스트와 동일하게 340km/h를 기록한다.

F8 스파이더는 F8 트리뷰토의 오픈톱 스파이더 모델이다. F8 스파이더에 장착된 8기통 엔진은 8000rpm에서 3902cc 유닛의 720마력을 선보이며 ℓ당 최고 출력 185마력과 최대 토크 78.5 kg.m (3250rpm 기준)의 강력한 성능을 지녔다.

F8 스파이더의 가장 큰 성과는 8기통 엔진의 독보적인 사운드트랙을 유지하면서 동시에 터보랙 현상 없이 출력을 이끌어낸 것이다. 페라리는 레이싱 경험을 통해 쌓은 F1 기반의 공기역학 솔루션을 디자인에 통합해 이같이 놀라운 퍼포먼스와 부드러운 핸들링을 만들어냈다.

F8 트리뷰토의 전반적인 디자인에 페라리의 상징적인 접이식 하드톱(RHT)을 완벽히 조화시킨 것도 특징이다. 또한 향상된 공기역학 기술 적용으로 더욱 스포티한 디자인과 강한 개성을 갖추었다. 엔진 커버는 F8 스파이더만의 독특한 특징으로, 가오리 형태의 커버가 공기 흐름을 따라 리어 스크린에서부터 블로운 스포일러의 윙 아래까지 이어지는 중앙 스파인에 위치해있다.

F8 스파이더는 488 스파이더와 비교했을 때 모든 부문에서 기술적 향상을 이뤘다. 출력은 50마력 높아졌으며, 차량의 무게는 20kg 가벼워졌다. 488 스파이더보다 더 우수한 공기역학 효율성을 지녔으며 새로운 6.1 버전 사이드 슬립 앵글 컨트롤 시스템도 장착됐다. 가격은 812 GTS가 5억1500만원, F8 스파이더는 3억9700만원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