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네시스 GV80 오는 28일 출시, 예상 가격 디젤 6000만 원대
제네시스 GV80 오는 28일 출시, 예상 가격 디젤 6000만 원대
  • 김훈기 기자
  • 승인 2019.11.06 09:33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자동차의 고급차 브랜드 제네시스의 첫 번째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GV80'이 오는 28일 국내 시장에 출시된다. 현대차는 최근 GV80의 출시일을 잠정 확정하고 막바지 신차 출시 준비에 돌입했다.

6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제네시스 브랜드는 GV80의 국내 출시 일정을 오는 28일로 잠정 확정 했으며 일산 킨텍스에서 공식 런칭 행사를 통해 첫 선을 보일 예정이다. 이에 앞서 현대차는 제네시스 GV80의 전반적인 디자인을 살펴 볼 수 있는 미디어 프리뷰 행사를 이달 중순께로 계획 중인 것으로 알려졌으며 이를 통해 신차 대부분의 정보가 공식적으로 확인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

당초 올 하반기로 예정된 G80 완전변경모델의 출시를 내년으로 연기할 만큼 현대차는 GV80 출시에 집중하는 모습으로 최근 출시가 임박함에 따라 해외는 물론 국내 도로에서도 다양한 프토토타입이 목격되는 등 제네시스 GV80에 대한 기대감은 최고조에 달한 상태다.

앞서 목격된 프토토타입을 통해 예상 가능한 GV80의 디자인은 먼저 외관의 경우 긴 후드와 부드럽게 이어진 루프 라인을 바탕으로 제네시스 SUV 라인업에 주요 특징으로 자리할 독특한 'C 필러' 라인이 탑재될 예정이다. 

여기에 전면부는 지난해 출시된 G90과 패밀리룩을 이룬 대형 그레스트 라디에이터 그릴과 브랜드의 시그니처 요소로 자리한 4개의 램프로 구성된 쿼드 램프 역시 찾을 수 있을 전망이다. GV80의 후면부는 대형 더블 머플러를 특징으로 낮은 범퍼 디자인 그리고 콘셉트카에 적용된 직사각형 모양 리어 윈도우와 스포일러 등이 사용될 예정이며 상하로 나뉜 테일램프의 경우 위쪽은 방향지시등 기능을 겸비하고 있어 뚜렷한 존재감을 느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실내는 2스포크 형태의 운전대를 바탕으로 가로형 대형 와이드 스크린이 센터페시아 상단에 배치된다. 또한 날렵한 디자인의 송풍구와 센터 콘솔에 위치한 새로운 형태의 메탈 소재 다이얼식 트렉션 셀렉트 시스템이 자리한다. 트렉션 셀렉트 시스템을 통해 GV80은 노면 상황에 따라 각 바퀴에 전달되는 토크와 서스펜션 감쇠력 등을 조절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5인승과 7인승 등 2가지 시트 구조로 판매될 GV80의 파워트레인은 2.5리터 4기통 터보와 3.5리터 6기통 터보 등 2종의 가솔린 엔진과 3.0리터 6기통 디젤 등 3종으로 구성될 전망이다. 이들 중 3.5리터 6기통 가솔린 터보의 경우 최고 출력 380마력, 최대 토크 54.0kg.m을 발휘하며 다이내믹한 주행성능을 발휘할 것으로 기대되며 디젤 엔진은 278마력의 최대 출력과 60.0kg.m의 최대 토크를 발휘한다.

제네시스 브랜드는 GV80 3종의 엔진 라인업 중 올해 디젤 엔진을 시작으로 내년 가솔린 엔진을 추가로 선보일 계획으로 대형 SUV 세그먼트에서 여전히 디젤차 판매 비중이 높은 부분이 주요하게 작용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관련 업계에 따르면 GV80의 판매 가격은 디젤 엔진 기준으로 6000만원대 중반에 형성될 것으로 예상되며 이어 내년 선보일 2.5리터와 3.5리터 가솔린은 각각 5000만원대 후반, 6000만원대 초반에 걸쳐 형성될 것으로 짐작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박세훈 2019-11-06 18:45:55
멋지긴하네 실물을 봐야되것지만 가격이좀쎄긴하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