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르세데스 벤츠 트럭, ‘AMT 트럭 1기’ 출범식 개최
메르세데스 벤츠 트럭, ‘AMT 트럭 1기’ 출범식 개최
  • 정호인 기자
  • 승인 2019.08.19 14: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임러 트럭 코리아가 19일 충남 아산시에 위치한 메르세데스-벤츠 트럭 전용 종합 출고 센터인 ‘메르세데스-벤츠 트럭 스타 센터’에서 대학생 대상 독일식 정비 전문가 양성 프로그램 ‘AMT(Automotive Mechatronic Traineeship) 트럭 1기’ 출범식을 개최했다.

AMT 프로그램은 독일의 직무 교육 프로그램을 국내 실정에 맞게 도입한 메르세데스-벤츠 정비 전문가 양성 프로그램으로, 교육생들은 총 9개월의 교육 기간 동안 안정적인 급여를 받으며 체계적인 교육 프로그램을 이수한 후 평가를 거쳐 자격 취득과 함께 메르세데스-벤츠 상용차 공식 서비스 딜러사에 100% 채용된다.

이 날 출범식에는 다임러 트럭 코리아의 조규상 대표이사, 서비스 및 부품 총괄 최정식 상무를 비롯해 두원공과대학교 박재열 교수, 아주자동차대학교 이제욱 교수, 영남이공대학교 한승철 교수, 충북보건과학대학교 임대성 교수 등 대학 관계자, 교육생 모집을 진행한 10개의 메르세데스-벤츠 상용차 공식 서비스센터 임직원 및 AMT 트럭 트레이너 등이 참석해 AMT 트럭 1기의 출발을 응원했다.

AMT 트럭 1기 출범식은 다임러 트럭 코리아 조규상 대표이사의 환영사를 시작으로 다임러 트럭 코리아 서비스 및 부품 총괄 최정식 상무의 상용차 비전 및 AMT 트럭 교육 프로그램 소개, 교육생의 포부 발표 순으로 진행되었다.

다임러 트럭 코리아의 조규상 대표와 서비스 및 부품 총괄 최정식 상무는 세계적인 정비사의 꿈을 키워가는 AMT 트럭 1기 교육생들에게 메르세데스-벤츠의 공식 정비복과 축하 선물을 증정하며 교육생들의 새출발을 응원했다.

다임러 트럭 코리아 조규상 대표이사는 “상용차 업계에서 사회 생활의 첫 걸음을 내딛는 교육생들에게 AMT프로그램은 세계적인 정비 전문가로 성장할 수 있는 뚜렷한 비전과 메르세데스 벤츠의 진보된 기술을 모두 취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다”며 “다임러 트럭 코리아는 교육생들이 상용차 정비 분야의 전문가로 성장할 수 있도록 아낌없는 지원을 할 것이다”고 말했다.

AMT 트럭 1기 대표 김도윤 교육생은 “다임러 트럭 코리아의 AMT 트럭 1기로 입학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며 “AMT 트럭 1기의 자부심과 열정으로 교육생 모두 교육 과정을 마치고 메르세데스-벤츠 트럭의 핵심 정비 인력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번 AMT 트럭 1기의 교육생은 자동차 관련 학과(2년제) 졸업 예정자를 대상으로 서류와 2차례의 면접 등 엄격한 전형 과정을 통해 선발됐다. 특히, 교육생 10명 중 7명이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의 산학 협동 교육 프로그램인 ‘메르세데스-벤츠 모바일 아카데미’의 출신으로 산학 협동 교육 프로그램이 실제 취업까지 연계되어 그 의미가 더욱 크다고 할 수 있다. 

앞으로 교육생들은 다임러 그룹 내에서 아시아 최초로 설립된 메르세데스-벤츠 트레이닝 아카데미와 공식 서비스센터에서 AMT 트럭 트레이너의 체계적인 지도에 따라 이론 및 실습 교육을 받게 되며 평가를 거쳐 메르세데스-벤츠 공인 차량 관리 전문가(QMT)의 자격을 취득한 후, 전국 10개 메르세데스-벤츠 상용차 공식 서비스 센터에 배치되어 서비스 테크니션으로 근무하게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