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우디 e-트론과 렉서스 UX 등 7대 유로 NCAP 별 다섯
아우디 e-트론과 렉서스 UX 등 7대 유로 NCAP 별 다섯
  • 정호인 기자
  • 승인 2019.05.24 15: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우디의 순수 전기차 e-트론(사진)이 유로 NCAP 신차충돌테스트에서 최고 등급인 별 다섯(5-Star)를 획득했다. e-트론과 함께 폭스바겐 T-크로스, 렉서스 UX 하이브리드, 신형 마쯔다3, 르노 클리오, 신형 토요타 코롤라와 라브4도 별 다섯의 최고 등급을 받았다.

유로 NCAP은 최근 급증하고 있는 친환경차의 안전도 평가를 위해 아우디의 순수 전기차 e-tron의 충돌 테스트를 처음 실시했다고 밝혔다. 코롤라, 라브4, UX 등 토요타의 하이브리드 모델도 이번 테스트에서 모두 최고 등급을 받아 친환경차의 안전성이 확인됐다. 

토요타 코롤라는 유로 NCAP의 자회사인 오스트리아 NCAP과 협력해 세단 및 해치백을 대상으로 테스트가 진행됐으며 두 타입 모두 동일한 별 다섯 등급을 받았다. 클리오와 마쯔다3도 같은 결과를 얻었으며 특히 성인과 아동 탑승자의 안전성 테스트에서 가장 높은 점수를 받았다. 

초소형 크로스오버인 폭스바겐 신형 T-크로스는 다양한 안전 운전 지원 시스템을 바탕으로 뛰어난 충돌 안전성과 탑승자 보호 능력이 탁월한 것으로 평가됐다. 마쯔다3는 성인과 아동 탑승자, 첨단 안전 시스템에서 좋은 평가를 받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