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대급 짜릿함 '벨로스터 N 컵' 레이싱 11월 개최
역대급 짜릿함 '벨로스터 N 컵' 레이싱 11월 개최
  • 김흥식 기자
  • 승인 2018.07.25 09: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차 고성능 핫 해치 ‘벨로스터 N’을 레이싱 대회에서 만날 수 있게 된다. 현대차는 25일, 벨로스터 N을 기반으로 개발한 경주차로 진행하는 원메이크 레이스 ‘벨로스터 N컵’을 오는 11월 개최한다고 밝혔다.

11월 시범 경기에 이어 오는 2019년 부터는 공식적으로 풀 시즌 대회로 운영된다. 벨로스터 N 컵은 올 하반기부터 국내에서 최초로 개최될 예정인 ‘TCR 코리아(TCR KOREA)’의 서포트 레이스로 개최될 예정이다.

TCR 코리아는 전 세계가 동일한 대회 규정에 따라 운영되는 TCR 시리즈의 한국 대회로 현대자동차의 i30 N TCR을 비롯해 폭스바겐 골프 Gti TCR, 아우디 RS3 LMS TCR, 혼다 시빅 Type R TCR 등이 경쟁할 예정이며, 올해 8월부터 11월까지 총 3번의 이벤트가 개최될 예정이다.

현대차는 TCR 코리아의 두 번째 이벤트 일정인 9월 말에 벨로스터 N을 구매한 고객을 대상으로 진행하는 ‘오너스데이 행사’를 통해, 벨로스터 N 컵 경주차를 최초로 공개할 예정이며 세부적인 경기 규정과 방식, 경주차 사양 등은 추후 공지할 예정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현대자동차가 국내 모터스포츠 분야의 저변 확대 및 활성화를 위해, 국내 출시 첫 고성능 차인 벨로스터 N으로 진행되는 원메이크 레이스 ‘벨로스터 N 컵’을 개최한다”라며, “경기에 사용될 ‘벨로스터 N 컵 경주차’는 벨로스터 N의 타이어와 제동 장치를 보강하고 섀시와 공력을 트랙 주행에 더욱 적합하게 튜닝해 개발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