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룬5’가 부르는 현대차 글로벌 브랜드 캠페인 송
‘마룬5’가 부르는 현대차 글로벌 브랜드 캠페인 송
  • 김흥식 기자
  • 승인 2018.06.11 15: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차가 국제축구연맹(FIFA) 공식 후원사로서 '2018 FIFA 러시아 월드컵'을 맞아 세계적인 밴드 ‘마룬5’와의 협업을 통해 새로운 글로벌 브랜드 캠페인을 진행한다고 11일 밝혔다.

현대차는 전세계 고객들에게 현대자동차의 브랜드 방향성이 담고 있는 단순히 안전한 기술만을 강조하는 것이 아닌 모든 소비자가 현대차의 기술을 통해 소중한 시간을 영위할 수 있다는 메시지를 전하기 위해 글로벌 브랜드 캠페인을 진행한다.

이를 위해 현대차는 세계적인 유명 밴드인 마룬5와의 협업을 통해 '2018 FIFA 러시아 월드컵'기간 동안 전세계 축구 팬들이 대회의 성적에 구애받지 않고 경기 자체를 즐길 수 있도록, 편안함을 주면서도 긍정적인 분위기를 느낄 수 있는 밥 말리의 명곡 ‘쓰리 리틀 버즈’를 리메이크했다.

현대차는 '2018 FIFA 러시아 월드컵'기간 동안 마룬5와 리메이크한 ‘쓰리 리틀 버즈’를 배경 음악으로 활용하고, 현대차의 스마트하고 혁신적인 브랜드 메시지가 담긴 TV 광고(싼타페편, 코나편)를 전세계에 방영한다.

아울러 현대차와 마룬5의 협업을 통해 탄생한 브랜드 송 ‘쓰리 리틀 버즈'는 마룬5의 디지털 싱글 음반으로 지난 9일 글로벌 시장에 동시 발매됐으며, 현대차의 친환경 수소전기차 넥쏘가 등장하는 뮤직비디오도 함께 론칭했다.

특히 '2018 FIFA 러시아 월드컵'기간에 맞춰 전세계에 상영될 TV 광고와 마룬5 ‘쓰리 리틀 버즈’의 뮤직비디오는 미국의 권위 있는 음악상인 그래미상 수상자이자 한국 태생의 세계적인 CF/뮤직비디오 감독인 조셉 칸이 제작했다.

한편 현대차는 '2018 FIFA 러시아 월드컵'기간 중 월드컵이 개최되는 러시아 현지에서 축구 팬 문화를 체험할 수 있도록 ‘FIFA 월드 풋볼 뮤지엄’을 개관했다.

더불어 대회 기간 동안 현대차 월드컵 캠페인 사이트에서도 경기별 대규모 디지털 국가대항 응원전인 ‘현대 치어링 스타디움’을 개최해참가자들에게 푸짐한 선물을 제공하는 등 다양한 이벤트로 월드컵 분위기를 고조시킨다는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