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지엠ㆍBMWㆍ아우디 등 총 33개 모델 리콜
한국지엠ㆍBMWㆍ아우디 등 총 33개 모델 리콜
  • 최정희 인턴기자
  • 승인 2018.04.12 10: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지엠, BMW, 아우디, 포드, 재규어, 미쓰비시, 다임러트럭의 총 33개 모델 6만9803대에서 제작결함이 발견돼 자발적으로 리콜을 실시한다. 

한국지엠 윈스톰 4만4573대는 차량 뒤쪽 스포일러를 고정하는 볼트의 결함으로 스포일러가 차량으로부터 이탈되어 뒤 따라오는 차량의 사고 유발 가능성이 확인됐다. 해당차량은 4월 13일부터 한국지엠 서비스센터에서 무상으로 점검 후 교체 받을 수 있다. 

BMW코리아 320i 등 12개 모델 1만5802대는 에어컨 및 히터의 송풍량 조절기와 커넥터의 연결 결함으로 강한 바람 작동 시 송풍량 조절기의 연결부품이 과열돼 화재가 발생할 가능성이 확인됐다. 해당차량은 4월 13일부터 BMW코리아 서비스센터에서 무상으로 개선된 부품으로  교체 받을 수 있다.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 Q5 35 TDI 콰트로 등 6개 모델 5732대(서비스센터에서 본 리콜 대상 부품으로 과거에 수리 받은 차량 포함)는 국토교통부의 자기인증적합조사 중 후부반사기 기준위반 사실이 발견됐다.

해당 차량은 후부반사기의 반사 성능이 국토교통부에서 측정한 기준에 미달해 안전기준 제49조를 위반했다. 이에, 국토교통부는 Q5 35 TDI 콰트로 등 6개 모델 5732대에 대해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에 해당 자동차매출액의 1천분의 1에 해당하는 과징금을 부과할 예정이다.  해당차량은 4월 13일부터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 서비스센터에서 무상으로 개선된 부으로 교체 받을 수 있다. 

포드코리아 MKZ 등 3개 모델 3222대의 차량은 2가지 리콜을 실시한다. MKZ 등 2개 모델 3221대는 조향핸들을 조향축에 고정하는 볼트의 체결 결함으로 조향핸들이 조향축으로부터 이탈돼 사고가 발생할 가능성이 확인됐다. 

쿠카 1대는 운전석 무릎 에어백의 인플레이터 작동에 필요한 혼합물의 결함으로 사고 시 무릎 에어백이 전개가 되지 않아 운전자를 보호하지 못할 가능성이 확인됐다. 해당차량은 4월 13일부터 포드코리아 서비스센터에서 무상으로 개선된 부품으로 교체 받을 수 있다.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 XF 등 9개 차종 326대의 차량은 2가지 리콜을 실시한다. 재규어 XF 등 8개 차종 322대는 고압연료레일 끝부분의 용접 결함으로 연료가 누유돼 화재가 발생 가능성이 확인됐다. 

재규어 E-PACE 4대는 앞 브레이크 호스를 고정하는 장치의 결함으로 앞바퀴와 브레이크 호스 간 간섭을 일으켜 브레이크 호스가 파손되고 브레이크액이 누유되어 제동성능이 저하될 가능성이 확인됐다.  해당차량은 4월 13일부터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 서비스센터에서 무상으로 수리를 받을 수 있다. 

미쓰비시 RVR 143대는 앞창유리 와이퍼의 부품 결함으로 우천시 와이퍼가 작동되지 않아 안전운행에 지장을 줄 가능성이 확인됐다. 해당차량은 4월 16일부터 미쓰비시자동차공업 서비스센터에서 무상으로 개선된 부품으로 교체 받을 수 있다. 

다임러트럭코리아 스프린터 5대는 연료압력제어밸브와 커먼레일과의 체결 결함으로 연료가 압력제어밸브와 연결된 전기배선 내부를 따라 흘러 엔진 출력 저하 및 시동 불량 등을 일으킬 가능성이 확인됐다. 해당차량은 4월 13일부터 다임러트럭코리아 서비스센터에서 무상으로 점검 후 교체 받을 수 있다. 

이번 리콜과 관련해 해당 제작사에서는 자동차 소유자에게 우편 및 휴대전화 문자메시지로 시정방법 등을 알리게 되며, 리콜 시행 전에 자동차 소유자가 결함내용을 자비로 수리한 경우*에는 제작사에 수리한 비용에 대한 보상을 신청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